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등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IS 포커스] 허삼영 삼성 감독의 55경기 54번뇌

    [IS 포커스] 허삼영 삼성 감독의 55경기 54번뇌 유료

    ... 튀어 나오기 때문이다. 가장 큰 이유는 역시 부상과 부진이다. 삼성 주전급 선수 대부분이 1군에서 이탈한 이력이 있다. 개막 닷새 만인 5월 10일 주전 외야수 구자욱이 부상자 명단에 등재됐다. 나흘 뒤에는 허벅지 통증을 사유로 외국인 타자 타일러 살라디노가 1군에서 빠졌다. 며칠 뒤에는 옆구리 통증을 느낀 이성규가 2군에 내려갔다. 수비를 하다 타구에 손을 맞은 이원석도 ...
  • [IS 포커스] 허삼영 삼성 감독의 55경기 54번뇌

    [IS 포커스] 허삼영 삼성 감독의 55경기 54번뇌 유료

    ... 튀어 나오기 때문이다. 가장 큰 이유는 역시 부상과 부진이다. 삼성 주전급 선수 대부분이 1군에서 이탈한 이력이 있다. 개막 닷새 만인 5월 10일 주전 외야수 구자욱이 부상자 명단에 등재됐다. 나흘 뒤에는 허벅지 통증을 사유로 외국인 타자 타일러 살라디노가 1군에서 빠졌다. 며칠 뒤에는 옆구리 통증을 느낀 이성규가 2군에 내려갔다. 수비를 하다 타구에 손을 맞은 이원석도 ...
  • 두바이서 망고 사면, 람보르기니로 동네 한바퀴 태워준다

    두바이서 망고 사면, 람보르기니로 동네 한바퀴 태워준다 유료

    ... 한다. 부유층들이 많이 사는 두바이는 '슈퍼카의 천국'으로 불린다. 워낙 슈퍼카가 많다 보니 이란 차량을 쫓기 위해 람보르기니 순찰차를 도입하기도 했다. 2016년에는 시속 340㎞의 슈퍼카 소방차도 선보여 기네스북에 등재되기도 했다. 망고를 싣고 온 람보르기니에 직접 타보는 아이들. [페이스북] 서유진 기자 suh.youjin@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