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득점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맞대결 무려 7연패' LG는 모비스가 정말 어렵다

    '맞대결 무려 7연패' LG는 모비스가 정말 어렵다 유료

    ... 22분간 뛰며 2득점(4리바운드)에 그쳤다. 설상가상으로 현대모비스에는 장재석(30·203㎝)까지 버틴다. 함지훈과 장재석이 이루는 현대모비스 높이는 국내 최고 수준이다. LG는 화이트의 득점포를 기다리고 있다. 라렌의 공백을 포워드 화이트로 채웠다. 높이보다 득점력에 기대를 건 선택이다. 화이트는 2017~18시즌 챔피언결정전에서 평균 25득점, 7.5어시스트, 5.3리바운드를 기록, ...
  • 코로나 앓고 달라진 포그바, 팀도 바꿨다

    코로나 앓고 달라진 포그바, 팀도 바꿨다 유료

    ... 포그바(28)가 공의 궤적을 확인한 뒤, 감각적인 오른발 발리슛으로 골을 넣었다. 그 순간 맨유 벤치가 뜨거운 환호성에 뒤덮였다. 승리뿐 아니라 땅에 떨어진 맨유의 자존심까지 되찾은 소중한 득점포였다. 맨유가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선두에 올랐다. 13일 영국 번리 터프 무어에서 열린 2020~21시즌 1라운드 순연 경기에서 맨유는 번리를 1-0으로 잡았다. 승점 ...
  • 코로나 앓고 달라진 포그바, 팀도 바꿨다

    코로나 앓고 달라진 포그바, 팀도 바꿨다 유료

    ... 포그바(28)가 공의 궤적을 확인한 뒤, 감각적인 오른발 발리슛으로 골을 넣었다. 그 순간 맨유 벤치가 뜨거운 환호성에 뒤덮였다. 승리뿐 아니라 땅에 떨어진 맨유의 자존심까지 되찾은 소중한 득점포였다. 맨유가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선두에 올랐다. 13일 영국 번리 터프 무어에서 열린 2020~21시즌 1라운드 순연 경기에서 맨유는 번리를 1-0으로 잡았다. 승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