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드르니항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바람아래, 드르니, 꽃지…시처럼 고운 태안의 해변

    바람아래, 드르니, 꽃지…시처럼 고운 태안의 해변 유료

    ... 전해온다. 일부러 배를 난파시켜 쌀을 빼돌렸다는 외전도 있다. 홍경자 해설사가 1970년대에도 이 해변에서 새까맣게 썩은 쌀을 주웠다고 증언했다. 쇠락한 포구 태안반도 맨 끝에 박힌 드르니항. 손민호 기자 쌀썩은여 바로 위에 '샛별 해수욕장'이 있다. 솔숲 늘어선 이 해변과 하늘의 샛별은 관계가 없다. '새로 들인 (갯)벌'에서 '샛별'이 나왔다. 해수욕장이 속한 지명이...
  • 아시나요? 국립공원에서 도시락 까먹는 재미

    아시나요? 국립공원에서 도시락 까먹는 재미 유료

    ... [백종현 기자] 충남 태안반도와 안면도의 태안해안국립공원에는 산길이 없다. 대신 97㎞에 이르는 해변이 걷기길로 조성돼 있다. 몽산포해변과 달산포해변을 지나는 4코스 솔모랫길(몽산포항~드르니항, 16㎞)과 5코스 노을길(백사장항~꽃지해변, 12㎞)이 가장 유명하다. 친환경 도시락 역시 4·5코스 안에 있는 남면·청포대·안면도·기지포 분소에서 운영한다. 메뉴는 간단하다. 김밥(7000원)과 ...
  • 크게 편안한 동네 저 멀리엔 중국이 …

    크게 편안한 동네 저 멀리엔 중국이 … 유료

    ... 섰으니 말이다. 순한 구릉들이 올록볼록한 동산에 기대고, 반듯한 논들이 올망졸망한 방풍림과 몸을 섞은 땅. 바다를 메우기 전 바닷물은 읍내 코앞까지 들어왔다. 의항·모항·어은돌항·드르니항·백리포·천리포·만리포…. 해변은 작은 포구들을 품었다. 두에기·꽃지·잔디밭머리·깊은갈매기·우대꼬지·세모랭이·작은장돌·숭어둠범…. 땅은 해변과 골과 마을들을 끌어안았다. 솔·곰·길마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