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드래프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IS 도쿄스토리] '내 탓이오' 자책한 김현수·양의지, "예방주사 맞았으니 다시 시작"

    [IS 도쿄스토리] '내 탓이오' 자책한 김현수·양의지, "예방주사 맞았으니 다시 시작" 유료

    ... 모아 "우리가 잘 못해서 졌다"고 '내 탓이오'를 되뇌었다. 동기생인 둘은 나란히 두산에서 한솥밥을 먹으면서 한국 야구를 대표하는 선수로 성장했다. 양의지는 신인 2차드래프트 8라운드에서 가까스로 이름이 불렸고, 김현수는 아예 육성선수로 입단해야 했던 사연마저 비슷한 부분이 많다. 지금은 프리에이전트(FA)로 이적해 각자 다른 팀에서 뛰고 있지만, 대표팀의 상당 ...
  • [IS 도쿄스토리] '내 탓이오' 자책한 김현수·양의지, "예방주사 맞았으니 다시 시작"

    [IS 도쿄스토리] '내 탓이오' 자책한 김현수·양의지, "예방주사 맞았으니 다시 시작" 유료

    ... 모아 "우리가 잘 못해서 졌다"고 '내 탓이오'를 되뇌었다. 동기생인 둘은 나란히 두산에서 한솥밥을 먹으면서 한국 야구를 대표하는 선수로 성장했다. 양의지는 신인 2차드래프트 8라운드에서 가까스로 이름이 불렸고, 김현수는 아예 육성선수로 입단해야 했던 사연마저 비슷한 부분이 많다. 지금은 프리에이전트(FA)로 이적해 각자 다른 팀에서 뛰고 있지만, 대표팀의 상당 ...
  • 한국계 NFL 쿼터백 머리, 눈부신 신기록 행진

    한국계 NFL 쿼터백 머리, 눈부신 신기록 행진 유료

    ... 애리조나 카디널스 쿼터백 카일러 머리. 그의 외할머니는 한국인이다. [AFP=연합뉴스] 미국 프로풋볼(NFL)의 한국계(외할머니가 한국인) 쿼터백 카일러 머리(22)는 올 4월 신인 드래프트에서 전체 1순위로 애리조나 카디널스 유니폼을 입었다. 지난해 6월 메이저리그(MLB) 신인 드래프트에서도 1라운드 전체 9순위로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의 지명을 받았다. 머리는 NFL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