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둥지내몰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Building up a neighborhood, one shop at a time : Hong Joo-seok's brand Urbanplay helps create community in Seoul 유료

    ... 2000년대 초반 사람들이 몰리면서 카페와 음식점, 대형 프랜차이즈 점포 등 대규모 자본으로 무장한 상업 공간으로 변모했다. 임대료가 오르기 시작했고 2010년대 초중반부터는 '젠트리피케이션'(둥지 내몰림)이라는 말이 유행처럼 번지기 시작했다. 이즈음부터 홍대 인근에서 개성 있는 상점을 만들며 일명 '걷고 싶은 거리'를 만들었던 예술가와 창작자들은 좀 더 임대료가 저렴한 상수동과 망원동, ...
  • 연남·연희 놀이터 기획자 “작은 가게 살아야 골목도 산다”

    연남·연희 놀이터 기획자 “작은 가게 살아야 골목도 산다” 유료

    ... 기자 신촌과 홍대는 서울 서쪽의 대표적인 대형 상권이다. 예술적 분위기가 넘치는 홍대 인근은 2000년대 초반 젊은이들이 몰리면서 임대료가 올랐고, 2010년대 초중반부터는 '젠트리피케이션'(둥지 내몰림)이 시작됐다. 홍대 인근을 일명 '걷고 싶은 거리'로 만들었던 예술가와 창작자들이 임대료가 더 저렴한 상수동과 망원동, 연남동, 연희동 일대로 흘러든 배경이다. 연남동엔 경의선 숲길을 ...
  • 연남·연희 놀이터 기획자 “작은 가게 살아야 골목도 산다”

    연남·연희 놀이터 기획자 “작은 가게 살아야 골목도 산다” 유료

    ... 기자 신촌과 홍대는 서울 서쪽의 대표적인 대형 상권이다. 예술적 분위기가 넘치는 홍대 인근은 2000년대 초반 젊은이들이 몰리면서 임대료가 올랐고, 2010년대 초중반부터는 '젠트리피케이션'(둥지 내몰림)이 시작됐다. 홍대 인근을 일명 '걷고 싶은 거리'로 만들었던 예술가와 창작자들이 임대료가 더 저렴한 상수동과 망원동, 연남동, 연희동 일대로 흘러든 배경이다. 연남동엔 경의선 숲길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