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둔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진] '거기 가봤나' 고 신격호 회장의 묘비

    [사진] '거기 가봤나' 고 신격호 회장의 묘비 유료

    '거기 가봤나' 고 신격호 회장의 묘비 '거기 가봤나' 고 신격호 회장의 묘비 울주군 둔기리에 영면한 롯데그룹 신격호 창업주의 묘가 10일 공개됐다. 작은 봉분에 와석(臥石), 측백나무가 전부다. 묘비엔 고인이 생전 강조한 “거기 가봤나?”란 문구도 새겨졌다. 현장 확인을 강조한 말이다. 디자인을 맡은 김범관 울산대 건축학과 교수는 “고인의 뜻에 따라 검소하게 ...
  • [사진] 소박한 신격호 회장 안식처

    [사진] 소박한 신격호 회장 안식처 유료

    지난 1월 19일 향년 99세로 별세한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이 묻힌 울산시 울주군 삼동면 둔기리의 묘역은 낮은 봉분, 돌비석(작은 사진) 하나로 소박하다. 흔한 갓비석이나 돌장승 같은 석물도 없다. 고향에 대한 애정이 남달랐던 신 명예회장 묘역은 롯데그룹의 의뢰로 삼동면 지역청년회에서 조성했다. [사진 신승찬] 지난 1월 19일 향년 99세로 별세한 신격호 ...
  • [사진] 소박한 신격호 회장 안식처

    [사진] 소박한 신격호 회장 안식처 유료

    지난 1월 19일 향년 99세로 별세한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이 묻힌 울산시 울주군 삼동면 둔기리의 묘역은 낮은 봉분, 돌비석(작은 사진) 하나로 소박하다. 흔한 갓비석이나 돌장승 같은 석물도 없다. 고향에 대한 애정이 남달랐던 신 명예회장 묘역은 롯데그룹의 의뢰로 삼동면 지역청년회에서 조성했다. [사진 신승찬] 지난 1월 19일 향년 99세로 별세한 신격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