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동업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하경 칼럼] '부동산'에 휘청이는 문재인 청와대의 초월적 권력

    [이하경 칼럼] '부동산'에 휘청이는 문재인 청와대의 초월적 권력 유료

    ... 끝나는 나쁜 비판은 응보적(應報的) 정의를 지향하는 것이다. 복잡한 진실을 파악하지 못하게 한다. 집권세력과 야당은 서로를 비판하더라도 인정할 것은 인정해야 한다. 특히 초월적 권력자가 된 문 대통령은 말할 것도 없다. 그래야 문제 해결의 동업자가 될 수 있다. 회복적 정의에 도달하고, 행방불명된 헌법적 가치인 '공화(共和)'를 되찾을 수 있다. 이하경 주필
  • 개미들 분노케 한 신일제약·부광약품 오너가 '매도 폭탄'

    개미들 분노케 한 신일제약·부광약품 오너가 '매도 폭탄' 유료

    ... 1009억원에 달하는 대량 매도다. 12.46%로 개인 최대 지분을 보유했던 정 부회장은 이번 블록딜로 3.98%를 매각하면서 8.48%로 지분율이 떨어졌다. 정 부회장은 부광약품 창업주 일가와 동업자였던 고 김성률 명예회장의 동서다. 블록딜 이후 부광약품의 주가는 내리막길을 걸었다. 23일 종가 4만1550원까지 올랐던 주가는 24일부터 꺾이면서 7거래일 연속 떨어졌다. 지난 3일 ...
  • 추미애가 국회서 본 문건···윤석열 장모측 "민간인 사찰수준"

    추미애가 국회서 본 문건···윤석열 장모측 "민간인 사찰수준" 유료

    ... '토지 매각 추진 및 대출금에 대한 연체 발생' 등의 말이 적혀 있었다. 해당 문건은 윤 총장의 장모 최모(74)씨가 2013년 4∼10월 경기 성남시 도촌동 땅 매입 과정에서 전 동업자 안모(58)씨와 공모해 A은행에 347억원을 예치한 것처럼 통장 잔고 증명서를 위조한 혐의를 설명한 내용이다. 사건을 맡은 의정부지검은 최씨와 안씨를 통장 잔고 증명서를 위조한 혐의 등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