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동거녀 아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단독] '정방'과 '과방'사이, 드라마 같은 안타까운 옥살이 많다

    [단독] '정방'과 '과방'사이, 드라마 같은 안타까운 옥살이 많다 유료

    [일러스트=김회룡기자] ━ 뉴스 속으로 │ '동거녀 살해' 중국인 감형으로 본 정당방위 “그녀가 먼저 제 복부를 두 차례 찔렀습니다. 살아야겠다는 절박함에 화까지 뒤섞여서 그만….” ... 살인죄로 징역 10년을 선고받은 지 2년만이다. 소바주는 아버지의 폭력을 견디다 못한 자신의 아들이 스스로 목숨을 끊은 다음날 남편을 살해했다. 딸 3명과 자신에 대한 지속적인 성적 학대도 ...
  • '원룸 화재' 영웅…“싸이 노래 아버지 즐겨 불러” 유료

    ... 폐쇄회로TV(CCTV) 영상을 공개했다. 안씨의 목숨을 앗아간 화재는 9일 오전 4시쯤 발생했다. 동거녀의 이별 통보에 20대 남성이 '홧김에' 저지른 방화였다. 안씨는 불이 난 직후 빠르게 탈출했지만 ... 대로 유족들은 마포구청에 안씨에 대한 의사자 신청서를 낼 계획이다. 아버지 안씨는 “슬프지만 아들이 한없이 자랑스럽다. 의사자 신청은 우리가 치범이에게 해줄 수 있는 마지막 일이다”고 말했다. ...
  • 동거녀 아들 밀쳐 숨지게 한 20대 긴급체포 유료

    잠자는데 옆에서 짜증 나게 한다는 이유로 동거녀아들(6)을 밀쳐 숨지게 한 20대 남자가 경찰에 붙잡혔다. 동거녀에게는 “아이가 서랍장에서 놀다 떨어졌다”고 거짓말을 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경기 화성동부경찰서는 14일 아이가 시끄럽게 떠든다는 이유로 동거녀아들 유모군을 밀쳐 숨지게 한 혐의(폭행치사)로 신모(29)씨를 긴급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