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돌부처 오승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류현진 4년에 930억원, 최동원 탐냈던 토론토 간다

    류현진 4년에 930억원, 최동원 탐냈던 토론토 간다 유료

    ... 최동원(당시 23세)을 영입하려 했다. 당시 캐나다 총리까지 나서 최동원 영입을 도왔지만, 최동원의 병역 문제가 해결되지 않아 데려가지 못했다. 그로부터 37년이 지난 2018년 '돌부처' 오승환이 토론토 유니폼을 입고 활약했다. 그리고 이번 FA 시장에서 류현진에게 끊임없이 구애하면서 한국 선수와 인연을 이어갔다. 캐나다에서 가장 큰 도시인 토론토에는 한국 교민과 유학생이 많다. ...
  • [IS 인터뷰] '복귀' 오승환, "콜로라도 구단엔 죄송, 더 공부할 것"

    [IS 인터뷰] '복귀' 오승환, "콜로라도 구단엔 죄송, 더 공부할 것" 유료

    10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대답하고 있는 오승환의 모습. 대구=김민규 기자 '돌부처' 오승환(37)이 아왔다. 오승환은 10일 KIA전이 열린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를 찾아 홈구장을 아봤다. 오후 4시쯤 중앙 로비를 통해 야구장에 들어왔고 감독실과 코치실 등을 차례로 방문한 뒤 더그아웃을 아봤다. 때마침 ...
  • 돌아온 끝판대장 오승환 “정말 많이 반성했다”

    아온 끝판대장 오승환 “정말 많이 반성했다” 유료

    오승환. [뉴시스] '끝판대장'이 아왔다. 오승환(37·사진)이 6년 동안의 해외 생활을 마치고 삼성 라이온즈로 복귀했다. 삼성-KIA전이 열린 지난 10일 대구 삼성 라이온즈 ... 대표이사로부터 21번이 새겨진 유니폼을 받아들고 팬들에게 고개 숙여 인사했다. 삼성 팬들은 오승환의 이름을 연호했다. 마운드 위에서 표정이 없어 '돌부처'라고 불리는 오승환이지만 이날은 활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