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독도 주민숙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장인이 살던 독도 집에 들어갑니다”

    “장인이 살던 독도 집에 들어갑니다” 유료

    ... 함께 3명이 살게 된다”고 말했다. 김씨의 독도 주소지는 경북 울릉군 안용복길 3. 어민 긴급대피소로 쓰이는 4층짜리 주민 숙소 건물이다. 정부 소유의 건물(연면적 118.92㎡)로 사실상 독도의 유일한 '집'이다. 1991년 11월 독도주민등록 전입신고를 한 김성도씨가 부인과 지난해까지 이 건물 3층에서 살았다. 건물 1층은 발전기와 창고, 2층은 독도관리사무소 ...
  • [커버스토리] 구석구석 절경일세, 울렁울렁 가슴 뛰네

    [커버스토리] 구석구석 절경일세, 울렁울렁 가슴 뛰네 유료

    ... 비탈은 죄 산나물 밭으로 개간돼 있었다. 2002년 찻길이 뚫리기 전까지 남서리와 남양리 주민이 걸어다녔다는 고갯길을 올라갔다. 고갯마루에 남서일몰전망대가 설치돼 있었다. 자식을 염원하는 ... 울릉도 현지인의 사랑방 같은 곳이다. 관광객이 많은 도동을 피해 이리로 와서 회포를 푼다. 섬 주민과 섞여 바닷바람을 맞으며 닭새우와 참문어숙회를 맛봤다. 독도 주변에서 잡는 닭새우는 머리에 ...
  • [커버스토리] 구석구석 절경일세, 울렁울렁 가슴 뛰네

    [커버스토리] 구석구석 절경일세, 울렁울렁 가슴 뛰네 유료

    ... 비탈은 죄 산나물 밭으로 개간돼 있었다. 2002년 찻길이 뚫리기 전까지 남서리와 남양리 주민이 걸어다녔다는 고갯길을 올라갔다. 고갯마루에 남서일몰전망대가 설치돼 있었다. 자식을 염원하는 ... 울릉도 현지인의 사랑방 같은 곳이다. 관광객이 많은 도동을 피해 이리로 와서 회포를 푼다. 섬 주민과 섞여 바닷바람을 맞으며 닭새우와 참문어숙회를 맛봤다. 독도 주변에서 잡는 닭새우는 머리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