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독극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5·18 참여 시민에 "북한군"…지만원, 1심서 징역 2년

    5·18 참여 시민에 "북한군"…지만원, 1심서 징역 2년

    ...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서구의 한 식당에서 A씨를 체포했고, 당시 A씨의 혈중 알코올 농도는 면허 취소 수치인 0.101%였습니다. 4. 청양서 가창오리 500여 마리 떼죽음…독극물 검사 충남 청양에서 이틀사이에 가창오리 500여 마리가 죽은 채로 발견됐습니다. 곧바로 진행된 조류인플루엔자 검사의 결과는 음성으로 확인됐고, 간이 부검 결과 오리의 뱃속에는 볍씨가 가득 ...
  • 김성재는 왜 숨졌나…전 여자친구의 손배소 첫 재판

    김성재는 왜 숨졌나…전 여자친구의 손배소 첫 재판

    ... 당시 약물검사를 한 정희선 전 국과수원장을 상대로 10억 원대 손해배상 소송을 냈습니다. 정 전 원장이 20년간 강연과 인터뷰에서 '졸레틸은 사람에게 한 번도 사용된 적이 없는 독극물'이라고 말해 자신의 명예를 훼손했다는 겁니다. 졸레틸은 개나 고양이, 야생동물의 수술을 할 때 사용되는 동물마취제입니다. 오늘 첫 재판부터 양측은 김성재 씨 몸에서 검출된 졸레틸이 ...
  • 故 김성재 전 여자친구 손배소…"살해범으로 몰려"vs "학술 의견" 공방

    故 김성재 전 여자친구 손배소…"살해범으로 몰려"vs "학술 의견" 공방

    ... (사망원인이 된) 해당 동물마취제가 마약으로 사용된다는 증거가 있고 대용 가능성이 판결문에도 적시됐다"고 덧붙였다. 김씨의 사망 원인으로 지목된 동물마취제를 마약으로 봐야 하는데 B씨가 이를 독극물인 것처럼 인터뷰 등에서 언급해 A씨가 살해 용의자처럼 비쳤다는 취지다. 이에 B씨 측은 A씨 측에 “해당 약물이 김씨의 사망 당시 마약류로 사용되고 있었는지 입증해달라”며 “해당 약물이 ...
  • [서소문사진관]아카데미 4관왕의 봉준호 감독 어떤 영화 만들어 왔나

    [서소문사진관]아카데미 4관왕의 봉준호 감독 어떤 영화 만들어 왔나

    ... 감독. [연합뉴스] ▶괴물 2006년 개봉한 이 영화는 봉 감독이 고교 시절, 잠실대교 교각을 오르는 괴물체를 목격한 개인적인 경험담을 바탕에 2000년에 발생한 주한미군 한강 독극물 무단 방류 사건을 모티브로 했다. 퍼스트 블록버스터 괴수 영화로 기획, 제작했다고 한다. 영화는 개봉 38일 만에 1237만 8366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흥행 기록을 이어갔다. 영화 '괴물'은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영종의 평양오디세이] “방역망 뚫리면 체제 위협”…'셀프 제재' 돌입한 평양

    [이영종의 평양오디세이] “방역망 뚫리면 체제 위협”…'셀프 제재' 돌입한 평양 유료

    ... 물질을 활용한 은밀한 테러나 위해(危害) 가능성에 철저히 대비하는 모습은 북한 경호팀의 중요 체크포인트라는 게 대북 정보 관계자의 귀띔이다. 2017년 2월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국제공항에서 독극물인 VX를 이용해 김정은의 이복형 김정남을 살해한 북한 당국으로선 누구보다 그 위험을 잘 알 수밖에 없다. 백두산 지역이 영하 40도를 기록했다는 일기예보. [조선중앙TV 캡처] 최근 ...
  • [전영기 칼럼니스트의 눈] '석포제련소 폐쇄' 목욕물 버리다 아이까지 버리는 꼴

    [전영기 칼럼니스트의 눈] '석포제련소 폐쇄' 목욕물 버리다 아이까지 버리는 꼴 유료

    ... 왜가리들의 떼죽음 현장이 사진에 찍혀 퍼져갔고, 2018년엔 토종 물고기들이 집단으로 죽은 채 발견된 것이다. 이들은 단지 사진 몇십장을 제시하며 “제련소에서 청산가리 수십배 되는 독극물들이 쏟아져 나온다. 어떻게 물고기들이 살아 내겠나. 그 때문에 새들도 살지 못한다”(환경운동연합 2018년 2월)고 주장했다. 그러나 2019년 12월 9일 환경부가 개최한 '낙동강 상류...
  • [팩트체크] “작년 성장률 2위” 내세웠지만, 2000~2017년 세 번 빼곤 1위였다

    [팩트체크] “작년 성장률 2위” 내세웠지만, 2000~2017년 세 번 빼곤 1위였다 유료

    ... 금융기관, 민간 은행장의 인사에 정부가 사실상 개입해 관치금융, 낙하산이라는 평을 들었던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런데 더불어민주당은 야당 시절이었던 2013년 당시 박근혜 정부가 기획재정부 차관 출신을 기업은행장에 임명하려 하자 “관치는 독극물이고 발암물질과 같다”고 거세게 반발해 무산시켰다. 세종=하남현 기자 ha.namhyun@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