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도쿄올림픽 경기장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이 시각 뉴스룸] 안철수, 오늘 귀국…내일 현충원·광주 참배

    [이 시각 뉴스룸] 안철수, 오늘 귀국…내일 현충원·광주 참배

    ... 오후에 '매우 나쁨' 수준까지 나타날 것으로 보입니다. 4. 한국 vs 요르단 '8강전'…JTBC, 오후 7시 생중계 JTBC가 오늘 저녁 7시 태국 탐마삿 경기장에서 펼쳐지는 '2020 도쿄올림픽 축구 아시아 최종예선' 대한민국과 요르단의 8강 경기를 단독으로 생중계합니다. 한국 대표팀은 조별리그에서 C조 1위로 8강에 올라왔고, ...
  • 지면 바로 '집으로'…어떤 11명이 '침대 축구' 맞설까?

    지면 바로 '집으로'…어떤 11명이 '침대 축구' 맞설까?

    [앵커] 지금 우리 축구가 도쿄 올림픽 예선을 치르고 있죠. 모든 참가국 가운데 가장 좋은 성적으로 조별리그를 마쳤지만 내일(19일)부턴 한 번의 패배가 탈락으로 이어져 조금도 방심할 ... 토너먼트'로 접어듭니다. 요르단과 만나는 8강에선 누가 팀의 해결사가 될까. [김재우/올림픽 축구대표팀 : 선발 라인업은 경기장 가서…저희가 2시간 전 그렇게 알게…] 선수들은 경기 당일까지도 ...
  • 올림픽 후광, GS칼텍스-현대건설 장충체육관 매진

    올림픽 후광, GS칼텍스-현대건설 장충체육관 매진

    ... 매진을 기록했다. GS칼텍스는 16일 현대건설과 4라운드 첫 경기를 치렀다. 2020 도쿄올림픽 아시아 예선 이후 두 팀의 후반기 첫 경기였다. 이날 경기장에는 4156명이 몰려 만원을 기록했다. 올림픽 예선 통과로 여자배구의 인기가 더욱 높아진 가운데 휴식기 동안 배구에 대한 갈증을 느낀 팬들이 몰려들었다. GS칼텍스 관계자는 "지정석은 판매가 시작되자마자 ...
  • 한국 선수 역대 최다 출전…호주오픈 20일 개막

    한국 선수 역대 최다 출전…호주오픈 20일 개막

    ... 특히 메이저 대회 남자 단식 최다 우승(20회) 기록자인 페더러는 불혹이 코앞이지만 올해 도쿄 올림픽 출전을 위해 몸 관리를 철저히 하고 있다. 최근 몇 년 사이 부상 위험이 있는 클레이 ... 계획이다. 그는 "올해는 많은 대회에서 우승하는 게 목표다. 호주오픈을 비롯한 메이저 대회는 물론 올림픽에서 우승한다면 굉장한 일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여자 단식에서는 '테니스 여제' ...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리우 쇼크 안창림 “도쿄서 태극기 휘날릴 것”

    리우 쇼크 안창림 “도쿄서 태극기 휘날릴 것” 유료

    ... 기대를 모았다. 결과는 달랐다. 안창림은 리우에서 예선 탈락했다. 남자유도는 2000년 시드니올림픽 이후 16년 만에 '노골드' 수모를 당했다. 2020년 도쿄 올림픽의 해를 맞아 용인대 유도장에서 ... 11월 처음 국가대표 1진에 선발됐다. 그는 “7년 전 전국대회에서 처음 우승을 경험한 장소가 도쿄 무도관이다. 바로 이번 올림픽 유도 경기장이다. 한 번 우승해본 곳이라 느낌이 좋다”고 말했다. ...
  • 리우 쇼크 안창림 “도쿄서 태극기 휘날릴 것”

    리우 쇼크 안창림 “도쿄서 태극기 휘날릴 것” 유료

    ... 기대를 모았다. 결과는 달랐다. 안창림은 리우에서 예선 탈락했다. 남자유도는 2000년 시드니올림픽 이후 16년 만에 '노골드' 수모를 당했다. 2020년 도쿄 올림픽의 해를 맞아 용인대 유도장에서 ... 11월 처음 국가대표 1진에 선발됐다. 그는 “7년 전 전국대회에서 처음 우승을 경험한 장소가 도쿄 무도관이다. 바로 이번 올림픽 유도 경기장이다. 한 번 우승해본 곳이라 느낌이 좋다”고 말했다. ...
  • “다음 달 다시 만날 네이마르·음바페, 이번엔 이기고파”

    “다음 달 다시 만날 네이마르·음바페, 이번엔 이기고파” 유료

    ... 첫 뉴스는 태국에서 들려오는 후배들 승전보가 되기를 바랍니다.” 황의조(28·보르도)는 2020 도쿄 올림픽 남자축구 최종예선 얘기가 나오자, 기다렸다는 듯 이렇게 대답했다. 한국은 8일부터 태국에서 열리는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U-23) 챔피언십에 나선다. 이번 대회는 올림픽 아시아 최종예선을 겸한다. 1~3위(일본 포함하면 4위까지)가 올림픽에 나간다. C조의 한국은 중국(9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