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도쿄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폭풍의 화가' 변시지, 그림마다 황톳빛 제주 바람이 분다

    '폭풍의 화가' 변시지, 그림마다 황톳빛 제주 바람이 분다 유료

    ... 지팡이를 짚게 된다. 그의 그림 속에 지팡이를 든 사람이 반복적으로 등장하는 연유다. 1945년 오사카미술학교를 졸업하고 도쿄로 옮겨간 그는 당대 일본 화단의 거장 데라우치 만지로(1890~1964) 도쿄대 교수의 문하생으로 서양 근대미술 기법을 배웠다. 인물화와 풍경화를 집중적으로 그렸다. 2002년 작 '바람', 41x53㎝. [사진 가나아트] 변시지는 1948년 당시 일본 최고의 중앙화단으로 ...
  • [차이나인사이트] 백성과 다투지 말라던 중국은 누구를 위한 나라였나

    [차이나인사이트] 백성과 다투지 말라던 중국은 누구를 위한 나라였나 유료

    ... 사회가 더는 '중국 모델'을 따르지 말고, 새로운 중화주의가 된 '유럽 복지' 모델도 따르지 말고, 충분히 세계에 발신할 '한국 모델'을 만들어가길 기대한다. 」 ■ ◆강진아 「 도쿄대 박사. 중국경제사·동아시아 화교사를 연구한다. 저서로 『1930년대 중국의 중앙·지방·상인』 『문명제국에서 국민국가로』 『동순태호』, 역서로 『베이징의 애덤 스미스』 『미완의 기획: 조선의 ...
  • [윤설영의 일본 속으로]'오토코 사회'가 만든 유리천장...멀고 험한 여성 총리의 길

    [윤설영의 일본 속으로]'오토코 사회'가 만든 유리천장...멀고 험한 여성 총리의 길 유료

    ... 일본뿐이다. 2020년까지 여성의원을 30%까지 늘리겠다고 한 아베 정권의 약속이 무색해지는 대목이다. 이처럼 일본에서 여성 정치인의 참여가 월등히 낮은 이유에 대해 우치야마 유(?山融) 도쿄대 대학원 종합문화연구과 교수는 “여성 정치인에 대해 사회적 저항감이 크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그는 “아이를 키우고 집안을 돌보는 게 여자의 일이라고 생각하는 경향이 여전해서 여성이 정치인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