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도원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200살 폐가 화려한 부활, 8만여 명 방문 '핫플' 되다

    200살 폐가 화려한 부활, 8만여 명 방문 '핫플' 되다 유료

    ... 직접 운영하거나 용도를 정해 놓고 대충 맡기지 않았다. 공간을 제대로 활용할 수 있는 인재를 찾기로 했다. 2018년 전국 지자체 중 처음으로 고택 활용을 위한 공모사업을 추진했다. 도원우(29), 김이린(31)씨는 90년대생 부부다. 대구가 고향인 도씨는 대학 졸업 후 보험 영업에 뛰어들었고, 부산이 고향인 김씨는 일본 도쿄의 정보통신(IT) 회사에서 일했다. 도씨는 “일을 ...
  • 200살 폐가 화려한 부활, 8만여 명 방문 '핫플' 되다

    200살 폐가 화려한 부활, 8만여 명 방문 '핫플' 되다 유료

    ... 직접 운영하거나 용도를 정해 놓고 대충 맡기지 않았다. 공간을 제대로 활용할 수 있는 인재를 찾기로 했다. 2018년 전국 지자체 중 처음으로 고택 활용을 위한 공모사업을 추진했다. 도원우(29), 김이린(31)씨는 90년대생 부부다. 대구가 고향인 도씨는 대학 졸업 후 보험 영업에 뛰어들었고, 부산이 고향인 김씨는 일본 도쿄의 정보통신(IT) 회사에서 일했다. 도씨는 “일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