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도움왕 구자철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생애 첫 1면 at IS]⑪임상협, "똥배 나온 선수는 축구장에 설 수 없다"

    [생애 첫 1면 at IS]⑪임상협, "똥배 나온 선수는 축구장에 설 수 없다" 유료

    ... 제치고 팀 내 득점 1위를 차지했다. 8월 경남 FC와 경기에서 해트트릭을 쏘아올리기도 했다. 도움도 4개를 기록했다. 공격포인트는 13개로 공동 12위에 랭크됐다. 시즌 전 임상협은 "공격포인트 ... 이들에 이은 후계자들이 속속 등장하며 계보를 이어갔다. 이관우와 백지훈이 그랬고, 기성용과 구자철이 바통을 이어받았다. 최근에는 대구 FC의 '아이돌' 정승원이 폭발적인 관심을 받고 있는 가운데 ...
  • [생애 첫 1면 at IS]⑥이명주와 신진호, '황선대원군'의 두 충신

    [생애 첫 1면 at IS]⑥이명주와 신진호, '황선대원군'의 두 충신 유료

    ... 장식한 축구 스타 이야기다. 〈편집자 주〉 2013년 K리그1(1부리그)에는 한 명의 ''이 등장했다. 이름은 황선대원군. 그가 선보인 K리판 '쇄국정책'은 K리그 팬들을 뜨겁게 열광시켰다. ... 1면에 얼굴을 올렸다. 외국인 없는 포항을 최강으로 만든 공이 컸다. 황 감독은 "기성용과 구자철에 비해 화려함이 떨어진다. 그러나 내실이 튼튼하다"고 자긍심을 드러냈다. 신진호에 대해서는 ...
  • '서른' 구자철, 축제는 시작됐다...분데스리가 200경기 넘어 300경기 출전 도전

    '서른' 구자철, 축제는 시작됐다...분데스리가 200경기 넘어 300경기 출전 도전 유료

    [연합뉴스 제공]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1부리그) 200경기 출전을 달성한 구자철(30·아우크스부르크)의 도전은 계속된다. 미드필더 구자철은 지난 4일(한국시간) 열린 2018~2019시즌 ... 분데스리가는 17위와 최하위 18위가 2부리그로 강등된다. '정신적 지주'인 구자철도움이 절실한 상황이다. 구자철은 팀 동료이자 벤투호 공격수 지동원과 함께 아우크스부르크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