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도산대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노트북을 열며] 80년대와 다른 코로나발 '3저 현상'

    [노트북을 열며] 80년대와 다른 코로나발 '3저 현상' 유료

    ... 위기가 한국을 덮칠 것이라는 경고다. 이런 점에서 정부가 앞으로 신경 써야 할 경제 주체는 무엇보다 기업이다. 경제 위기 상황에서는 기초체력 때문이 아니라 일시적인 유동성 마비로 기업이 도산하는 일이 벌어지곤 한다. 이를 막아야 한다. 그래야 일자리를 보존해 가계의 연쇄 부실화를 막고, 경제 회복을 위한 다음 기회를 노릴 수 있다. 자칫 기업들이 도미노처럼 무너지면 저성장·저물가·저투자라는 ...
  • [사설] 주력 산업 기업들 살리되 냉철하게 옥석 가려야 유료

    ... 없는 상황이다. 수출과 고용을 떠받치는 주력 산업의 중요성은 새삼 강조할 것도 없다. 주력 산업 생태계가 붕괴하면 우리 경제는 회복 불능의 '그라운드 제로'를 맞을 수 있다. 협력업체 도산, 금융권 부실화, 대량 실업 사태 등 걷잡을 수 없는 사태가 빚어진다. 자영업자나 소상공인 위기와는 차원이 다른 충격이다. 경쟁력 있는 주력 기업들이 일시적 유동성 위기로 무너지는 일을 ...
  • [사설] 1000만원 대출 예약하려고 밤 새우게 하는 행정 유료

    ... 구르고 있다. “로또 당첨보다 더 어렵다”는 말이 나올 정도로 현장에서 큰 혼선을 빚고 있는 소상공인 대상 1000만원 직접 대출 얘기다. 정부가 코로나19로 피해를 본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도산을 막겠다며 지난달 2조7000억원을 투입해 연 1.5% 초저금리 '긴급' 대출을 시작했으나 폭발하는 수요에 제대로 대응하지 못하고 있다. 정부는 첫날 새벽부터 늘어선 긴 줄에 놀라 지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