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종빌딩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영상] "확장한 아이방 춥고 냄새" 벽 뜯자 쓰레기 쏟아졌다

    [영상] "확장한 아이방 춥고 냄새" 벽 뜯자 쓰레기 쏟아졌다

    ... 미치는 영향'이라는 보고서에 따르면 기준 허용치 이상의 염분이 포함된 콘크리트를 사용한 경우 10년이 지나면 내부 철근이 녹슬기 시작한 것으로 밝혀졌다. 이런 사실은 2018년 서울 강남의 대종빌딩이 붕괴 위험 진단을 받고 문을 닫으면서 한차례 주목받았다. 대종빌딩도 1991년에 지어진 건물이다. 그는 "30년~40년 이 일을 하셨던 분에게 벽에서 건설 쓰레기가 쏟아지는 영상을 보여줬는데 ...
  • [뉴스브리핑] '붕괴 위험' 대종빌딩, 택시가 현관 들이받아

    [뉴스브리핑] '붕괴 위험' 대종빌딩, 택시가 현관 들이받아

    1. '붕괴 위험' 대종빌딩, 택시가 현관 들이받아 오늘(22일) 새벽 60대 운전사가 몰던 택시가 서울 강남구 삼성동의 대종빌딩 현관을 들이받았습니다. 대종빌딩은 지난해 말 붕괴 위험이 발견돼 현재 정밀 안전 진단을 받고 있는 건물입니다. 빈 건물이고 지나가던 사람도 없어서 다행히 다친 사람은 없었지만 강남구청은 오늘 사고가 건물에 영향을 미쳤는지 ...
  • [이 시각 뉴스룸] 북, 개성 남북연락사무소서 철수…"상부 지시"

    [이 시각 뉴스룸] 북, 개성 남북연락사무소서 철수…"상부 지시"

    ... 왔다는 점을 그 근거로 들어왔는데요. 이번에 자체 조사로도 반대의 결과가 나왔기 때문에 앞으로 중국 정부가 어떻게 대응할지 주목됩니다. 4. '붕괴위험 사용금지' 삼성동 대종빌딩에 택시 돌진 지난해 붕괴될 위험에 처해 사용이 금지된 서울 강남구 삼성동의 대종빌딩 현관문에 오늘 새벽 김 모씨가 몰던 택시가 돌진했습니다. 당시 건물은 비어있는 상태여서 인명 피해는 없었습니다. ...
  • 대한민국 건물이 늙어간다…37%가 30년 이상

    대한민국 건물이 늙어간다…37%가 30년 이상

    지난해 12월 12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의 대종빌딩 내부. 중앙 기둥의 콘크리트가 부서져 철근이 드러났다. [뉴시스] 지난해 12월 12일 서울시 강남구 삼성동의 대종빌딩에 사용금지 조치가 떨어졌다. 서울시가 붕괴 위험 신고를 받고 긴급안전점검을 한 결과 최하위 등급(E등급)이 나왔기 때문이다. 지난달 21일부터는 정밀안전진단을 하는 중이다. 문제의 대종빌딩은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대한민국 건물이 늙어간다…37%가 30년 이상

    대한민국 건물이 늙어간다…37%가 30년 이상 유료

    지난해 12월 12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의 대종빌딩 내부. 중앙 기둥의 콘크리트가 부서져 철근이 드러났다. [뉴시스] 지난해 12월 12일 서울시 강남구 삼성동의 대종빌딩에 사용금지 조치가 떨어졌다. 서울시가 붕괴 위험 신고를 받고 긴급안전점검을 한 결과 최하위 등급(E등급)이 나왔기 때문이다. 지난달 21일부터는 정밀안전진단을 하는 중이다. 문제의 대종빌딩은 ...
  • 대한민국 건물이 늙어간다…37%가 30년 이상

    대한민국 건물이 늙어간다…37%가 30년 이상 유료

    지난해 12월 12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의 대종빌딩 내부. 중앙 기둥의 콘크리트가 부서져 철근이 드러났다. [뉴시스] 지난해 12월 12일 서울시 강남구 삼성동의 대종빌딩에 사용금지 조치가 떨어졌다. 서울시가 붕괴 위험 신고를 받고 긴급안전점검을 한 결과 최하위 등급(E등급)이 나왔기 때문이다. 지난달 21일부터는 정밀안전진단을 하는 중이다. 문제의 대종빌딩은 ...
  • [사진] 붕괴 위험 대종빌딩 보강공사

    [사진] 붕괴 위험 대종빌딩 보강공사 유료

    붕괴 위험 대종빌딩 보강공사 붕괴 위험에 처한 서울 삼성동 대종빌딩에서 19일 관계자들이 응급 보강공사를 위해 지지대를 옮기고 있다. 강남구는 이날부터 약 한 달에 걸쳐 지하 1층, 지상 5층 등 6개 층에 지지대를 설치하고, 2층 주기둥 2개의 단면적을 확대하는 방식으로 보강공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