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선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네거티브에도 넘지 말아야 할 선이 있다

    [사설] 네거티브에도 넘지 말아야 할 선이 있다 유료

    ... 수준까지 가면 더 이상 표현의 자유가 아니다. 기저에 깔린 여성 혐오는 또 뭔가. 국민의힘 대선주자인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표현의 자유라는 이름으로 민주주의를 퇴행시키는 행위를 용인해서는 ... 네거티브가 선거의 필요악이라곤 해도 감내할 수준을 넘었다고 본다. 정책과 비전을 갖고 경쟁해야 할 대선판에 네거티브만 남았다. 한마디로 “저질”(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이 됐다. 이래도 되는 때인가. ...
  • [이현상의 시시각각] '기본소득'에 답하는 이재명의 방식

    [이현상의 시시각각] '기본소득'에 답하는 이재명의 방식 유료

    더불어민주당 대선 주자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지난 22일 국회 의원회관 영상회의실에서 화상으로 기본소득제 도입 등 정책 공약 기자간담회를 하고 있다. [뉴스1] 낯 뜨거운 네거티브가 난무하는 대선판에서 그나마 눈에 띄는 정책 이슈가 기본소득이다. 이재명 경기지사는 그 중심에 있다. 이 지사는 집권하면 2023년 25만원을 시작으로 임기 내 한 해 100만원을 ...
  • 여당은 조국의 시간, 야당은 탄핵의 강으로…대선 주자들 '역주행'

    여당은 조국의 시간, 야당은 탄핵의 강으로…대선 주자들 '역주행' 유료

    ... 반발에도 '조국의 시간'과 '탄핵의 강'을 건너겠다는 의지를 분명히 했다. 송 대표는 취임 한 달 기자간담회에서, 당 대표 후보였던 이 대표는 보수의 심장 대구에서 꺼낸 말이었다. 두 사람의 말은 내년 대선 승리를 위해 극성 지지층에 기대지 않고 중도 확장에 나서겠다는 의지의 표명으로 평가받았다. 지난달 3일 이준석 당시 국민의힘 당 대표 후보가 대구 북구 엑스코에서 열린 국민의힘 제1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