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선 후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미 대선 누가 되든 2030년까지 내부 분열

    대선 누가 되든 2030년까지 내부 분열 유료

    ... 대립은 더욱 가열되는 양상이다. 조지 프리드먼은 '트럼프는 미국 분열의 원인이 아니라 결과일 뿐“이라고 분석했다. 트럼프가 대선 후보로 공식 지명된 지난 8월 공화당 전당대회에서 연설하고 있다. [UPI=연합뉴스] 저자는 올해 대선에서 누가 당선되든 국가적 갈등은 줄지 않고 2030년대 초까지 계속될 것으로 내다본다. 트럼프 대통령을 분열된 미국의 상징처럼 ...
  • 미 대선 누가 되든 2030년까지 내부 분열

    대선 누가 되든 2030년까지 내부 분열 유료

    ... 대립은 더욱 가열되는 양상이다. 조지 프리드먼은 '트럼프는 미국 분열의 원인이 아니라 결과일 뿐“이라고 분석했다. 트럼프가 대선 후보로 공식 지명된 지난 8월 공화당 전당대회에서 연설하고 있다. [UPI=연합뉴스] 저자는 올해 대선에서 누가 당선되든 국가적 갈등은 줄지 않고 2030년대 초까지 계속될 것으로 내다본다. 트럼프 대통령을 분열된 미국의 상징처럼 ...
  • [선데이 칼럼] 친이, 친박 그리고 친문

    [선데이 칼럼] 친이, 친박 그리고 친문 유료

    ... '친이'는 달랐다. 이명박이 대통령으로 당선되자, 제 세상을 만난 듯 찧고 까불었다. 존재감 없던 대선 경쟁 후보보다 당내 경선자가 더 미웠다. 총선이라는 기회가 오자, 박근혜를 지지하던 한 줌의 ... 몰아 대권까지 잡았다. 박근혜가 대통령이 되자, 복수의 칼을 뽑아 들었다. 역시 존재감 없던 대선 경쟁자 아닌 당내 정적들로 칼끝이 향했다. 이번에도 대학살이 벌어졌다. 규모는 더 컸다. 친이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