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사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슈검색

|

#시크릿대사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서소문 포럼] '첫날부터 능숙하게'는 잊어라

    [서소문 포럼] '첫날부터 능숙하게'는 잊어라 유료

    염태정 EYE 디렉터 이승만·박정희 대통령 시절 두 차례 주한 미국 대사관에서 근무했던 그레고리 핸더슨(1922~1988)은 '서울이 곧 한국'이라고 했다. 외교관이자 학자였던 그는 『소용돌이의 한국정치』(1968)에서 한국은 정치·경제·사회·문화의 모든 자원이 서울을 향해 돌진하는 나라라고 했다. 이방인의 눈이지만 그의 진단은 반세기가 지난 지금도 유효하다. ...
  • 日 오염수 치밀한 2년 계획…美·IAEA 우군으로 만들었다

    日 오염수 치밀한 2년 계획…美·IAEA 우군으로 만들었다 유료

    ... 다양한 관계자와의 의사소통 결과를 참조했다”며 “한국에 사전 통지도 했는데, 일·한 관계의 중요성과 이 사안에 대한 그간 양국의 신뢰관계를 바탕으로 한 것”이라고 밝혔다. 주한 일본대사관 측도 별도 참고자료를 통해 “도쿄에서만 총 100회 이상의 외교단 대상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일방적이고 갑작스러워서 받아들일 수 없다”는 한국 정부의 반박 논리는 힘을 잃을 ...
  • 日 오염수 치밀한 2년 계획…美·IAEA 우군으로 만들었다

    日 오염수 치밀한 2년 계획…美·IAEA 우군으로 만들었다 유료

    ... 다양한 관계자와의 의사소통 결과를 참조했다”며 “한국에 사전 통지도 했는데, 일·한 관계의 중요성과 이 사안에 대한 그간 양국의 신뢰관계를 바탕으로 한 것”이라고 밝혔다. 주한 일본대사관 측도 별도 참고자료를 통해 “도쿄에서만 총 100회 이상의 외교단 대상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일방적이고 갑작스러워서 받아들일 수 없다”는 한국 정부의 반박 논리는 힘을 잃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