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북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시론] 탈북 아사 모자와 북송 청년 어부의 비극

    [시론] 탈북 아사 모자와 북송 청년 어부의 비극 유료

    ... 인식 때문에 비롯됐다고 본다. “사람이 먼저”라던 이 정권은 한 씨 모자 사건이 한국 사회의 취약 계층과 복지 사각지대에 빚어진 일반적인 문제라고 축소한다. 하지만 이들 사건은 정권의 대북관이 초래한 정치적 문제이고 인권 재난이자 복합 참사다. 한국은 자유민주주의 시장경제 체제이기에 가능하면 모두가 자신의 생존권 문제를 스스로 해결해야 한다. 그러나 탈북민들은 한국 사회에 대한 ...
  • 황, 안보 비전 민평론 발표 “국민 안전 김정은 손에”…강화도 말도 군 초소 찾아 영토 논란 함박도 살펴

    황, 안보 비전 민평론 발표 “국민 안전 김정은 손에”…강화도 말도 군 초소 찾아 영토 논란 함박도 살펴 유료

    ...) 종료를 철회해야 한다며 “일본과 과거사는 철저하게 따져나가되 민간협력은 확대하는 투트랙 전략을 써야 한다”고 했다. 통일 정책과 관련, 황 대표는 “(문 정권의 대북정책은) 환상적 대북관과 굴종적 대북정책뿐”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힘을 가진 평화적 과정을 통해, 헌법질서에 입각한 자유민주주의 통일을 이루겠다. 원칙과 신뢰의 남북관계를 확립하고 북핵폐기에 맞춰 다양한 단계별 ...
  • 文, 오늘 박영선·김연철 임명 강행···야당 "오기땐 파국"

    文, 오늘 박영선·김연철 임명 강행···야당 "오기땐 파국" 유료

    ... 않다”고 말했다. 이 같은 청와대 기류에 야당은 크게 반발했다. 전희경 자유한국당 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김연철·박영선 후보자의 청문회는 공직 부적격자임을 집대성한 장이었다”며 “정권의 대북관과 딱 맞아떨어지는 인사와 4선의 간판 의원을 지키자며 안하무인에 막가파식 임명을 강행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국민을 상대로 오기를 부리면서 편협한 인사정책을 고수한다면 국정포기 선언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