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정민의 시선] 메시아는 없다

    [이정민의 시선] 메시아는 없다 유료

    ... 실망한 사람들에게 청량제가 되고 있다. 마크롱은 2017년, 문재인 대통령과 나흘 차이로 취임했다. 그는 경제산업디지털부 장관을 중도 사퇴하고 '앙 마르슈(전진)'를 창당, 단박에 대권을 거머쥐었다. 좌도, 우도 아닌 중도를 표방해 돌풍을 일으켰다. “지난 수십년간 좌·우파 정치인들은 공공 지출을 증가시켜 미래세대에게 부담을 떠넘겨버렸다. 현실에 맞설 용기가 없어 아이들에게 감당할 ...
  • [이정재 칼럼니스트의 눈] 포퓰리즘 대한민국, 4월 총선이 마지막 탈출 기회다

    [이정재 칼럼니스트의 눈] 포퓰리즘 대한민국, 4월 총선이 마지막 탈출 기회다 유료

    ... 정부가 말하는 국민 안에 내가 들어가나 아닌가. 사실을 말하자면 나는 이런 흐름을 되돌릴 수 없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우선 여권의 정권 재창출 가능성이 어느 때보다 크다. 여권 차기 대권 후보인 박원순 서울시장, 이재명 경기지사 역시 내로라하는 포퓰리스트다. 설령 극히 희박한 확률로 야당이 정권 교체에 성공한들 이미 중독된 국민을 설득할 강력한 리더십은 보이지 못할 것이다. ...
  • [장세정의 시선] 윤석열의 운명은 제갈량일까, 사마의일까

    [장세정의 시선] 윤석열의 운명은 제갈량일까, 사마의일까 유료

    ... "제갈량(제갈공명)이 아니라 사마의(사마중달)가 될 수도 있다"는 흥미로운 화두를 던졌다. 제갈량은 유비의 그늘에서 평생을 머물렀지만, 조조의 칼잡이였던 사마의는 조조의 의심을 잠재우고 마침내 천하 대권을 잡았던 인물이다. 누가 이 시대의 조조·유비·손권인지 적확한 비교대상을 찾기는 어렵다. 분명한 것은 『삼국지』의 세 영웅 중에서 최후의 승자가 나오지 않았다는 사실이다. 법치와 정치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