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당권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해찬, 몰랐다 해명뿐” “이낙연, 임미리에 사과없이 손 씻어”

    “이해찬, 몰랐다 해명뿐” “이낙연, 임미리에 사과없이 손 씻어” 유료

    ... 분석도 나온다. 당 차원의 사과나 대변인단의 거취 문제 등의 고민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나오는 이유다. 민주당의 한 비주류 의원은 “이번 일은 논조와 관계없이 기성 언론을 적대시하는 일부 당권파의 비뚤어진 인식이 빚은 참사”라고 말했다. 총선을 앞두고 바닥을 훑으며 민심을 체감하고 있는 민주당 의원들 사이에서도 당 지도부를 겨냥한 쓴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극성 지지층 등 '내 ...
  • [사설] 민주당만 모르는 민주당의 오만 유료

    ... 행위가 이어지는 건 몹시 유감이다. 이는 표현의 자유를 위축시킬 뿐만 아니라 집권당의 이미지와 평판에도 이롭지 못한 행위다. 즉각 중단돼야 한다. 동시에 이번 사건은 지금의 민주당 지도부와 당권파가 얼마나 오만과 독선에 빠져 있는가를 단적으로 보여 준다. 자신들을 비난하는 칼럼을 썼다는 이유로 선거법 위반이란 올가미를 씌워 임 교수를 고발했다가 취하했다. 과거 독재정권이 반대 세력을 ...
  • '민주당만 빼고' 칼럼에 무리수 대응…민심만 빼앗길 판

    '민주당만 빼고' 칼럼에 무리수 대응…민심만 빼앗길 판 유료

    ... 홍 수석대변인은 이날 전화를 받지 않았다. 다른 대변인들은 “내가 없을 때 (고발) 결정이 이뤄졌다”거나 “잘 모른다”고 했다. 한 재선 의원은 “홍익표 수석대변인과 윤호중 사무총장 등 당권파가 고발을 주도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대표 직인이 찍힌 고발장을 결재하는 실무자는 윤 총장”(민주당 당직자)이라는 설명도 나왔다. 이날까지 민주당 의원 전원이 모인 단체 카톡방에는 “고발까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