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단원고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조세린 클라크의 문화산책] 희생자들을 기억하는 '클럽하우스'의 낭독

    [조세린 클라크의 문화산책] 희생자들을 기억하는 '클럽하우스'의 낭독

    ... 추모일인 5월 12일까지 39일 동안 진행됐다. 2014년 발생한 세월호 참사 추모일도 포함되어 있었다. 세월호 참사 역시 편법과 규정 무시, 공무원들의 잘못된 조치 등으로 250명의 안산 단원고 학생들이 희생된 비극적인 사건이다. 매년 뉴욕에서는 9·11 테러 추모일에 유가족들이 희생자 3000여 명의 이름을 낭독한다. 워싱턴 D. C.의 베트남 전쟁 기념비, 부산의 유엔군 전몰장병 ...
  • 유민아빠가 7년 전 함께 단식했던 문재인 대통령에게

    유민아빠가 7년 전 함께 단식했던 문재인 대통령에게

    46일 동안의 단식 투쟁. 문재인 국회의원의 동조 단식. 프란치스코 교황에게 건넨 손편지. 세월호 참사 희생자 단원고 2학년 10반 유민 양의 아빠 김영오 씨는 박근혜 정권에서 '세월호 투쟁'의 중심에 있었습니다. 참사 이후 7년. 그는 전남 무안으로 귀농해 아피오스(인디언감자)를 기르는 초보 농사꾼이 되었습니다. '사람이 무서워서' 인적 드문 시골을 택했고, ...
  • 파도 견디며 흘러간 시간 '7년'…마침표 못 찍은 세월호

    파도 견디며 흘러간 시간 '7년'…마침표 못 찍은 세월호

    ... 시간이 쌓일수록 망각과의 싸움은 점점 더 버거워지기 마련입니다. 잊지 않겠단 거듭된 다짐 속엔 잊어버릴지 모른다는 두려움과 미안함이 담겨 있습니다. 우리는 그렇게 7년을 보내왔습니다. [장애진/단원고 생존 학생 : 제 나름대로 친구들이 돌아오지 못한 이유를 알기 위해, 진실을 밝히기 위해 노력해 왔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7년이라는 시간이 지나도록 아직 세월호는 마침표를 찍지 못하고 항상 ...
  • 7년 만에 바다로 간 유민아빠…"진상규명 기대했는데 남은 임기 1년뿐"

    7년 만에 바다로 간 유민아빠…"진상규명 기대했는데 남은 임기 1년뿐"

    ... 홀로 밭일을 하는 이 사람. [김영오/고 김유민 학생 아버지 : 동트기 시작하면 그때부터 일을 해요, 새벽 5시에. 그리고 한 9시 되면 뜨거워서 일을 못 해요. 그럼 한낮에 쉬었다가…] 단원고 2학년 10반 유민이 아빠 김영오 씨. 세월호 참사가 벌어진 2014년 여름, 세월호 특별법 통과를 요구하며 46일간 단식했습니다. 당시 국회의원이던 문재인 대통령도 열흘간 그와 함께 단식을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조세린 클라크의 문화산책] 희생자들을 기억하는 '클럽하우스'의 낭독

    [조세린 클라크의 문화산책] 희생자들을 기억하는 '클럽하우스'의 낭독 유료

    ... 추모일인 5월 12일까지 39일 동안 진행됐다. 2014년 발생한 세월호 참사 추모일도 포함되어 있었다. 세월호 참사 역시 편법과 규정 무시, 공무원들의 잘못된 조치 등으로 250명의 안산 단원고 학생들이 희생된 비극적인 사건이다. 매년 뉴욕에서는 9·11 테러 추모일에 유가족들이 희생자 3000여 명의 이름을 낭독한다. 워싱턴 D. C.의 베트남 전쟁 기념비, 부산의 유엔군 전몰장병 ...
  • [사진] 오늘 세월호 7주기 … 기억교실 추모행렬

    [사진] 오늘 세월호 7주기 … 기억교실 추모행렬 유료

    오늘 세월호 7주기 ... 기억교실 추모행렬 세월호 참사 7주기를 하루 앞둔 15일 경기도 안산시 4·16민주시민교육원을 찾은 시민들이 '기억교실'을 둘러보고 있다. 단원고 2학년 10개 반 교실과 교무실 등이 복원된 이곳은 실제 단원고 교실 안에 있던 시설물을 그대로 옮겨와 재현한 추모공간이다. 참사 후 2년여간 학교에 보존돼 온 기억교실을 학생들의 수업 ...
  • [뉴스톡] 임형주, 세월호 희생자 헌정곡 수익금 전액 기부 外 유료

    ○… 팝페라 테너 임형주 씨가 최근 세월호 참사 희생자를 추모하는 헌정곡 '천개의 바람이 되어'의 음원 수익금 전액(5700만원)을 단원고 저소득 가정 청소년들을 위한 장학금으로 기부했다. 2일 대한적십자사(이하 한적)에 따르면, 임 씨는 지난달 29일 단원고 축제 '애리애리동동제'를 깜짝 방문해 학생들에게 노래 공연을 선사하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