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단국대 논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서소문 포럼] 조국 부부가 '기준'이 된 검찰 개혁

    [서소문 포럼] 조국 부부가 '기준'이 된 검찰 개혁 유료

    ... 후보자였던 조 전 장관이 했던 발언 몇몇은 사실과 다르다는 지적을 받았다. 그는 딸이 고교 시절 썼다는 단국대 의대 제1저자 논문(병리학회가 9월 5일 취소)이 입시 과정에서 고려대에 제출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하지만 검찰 수사를 받은 고려대 관계자는 해당 논문이 조 전 장관 딸의 입시 자료 제출 목록에 있었다고 언론에 밝혔다. 조 전 장관은 아내와 딸, 아들이 투자한 ...
  • [이하경 칼럼] 대통령 사과 없인 조국 후유증 수습 안된다

    [이하경 칼럼] 대통령 사과 없인 조국 후유증 수습 안된다 유료

    ... 대상에 추가된 것이 아닐까. 과연 언론의 가짜뉴스로 사태가 촉발됐을까. 공분의 기폭제가 된 것은 고교생 딸의 의학논문 제1 저자 등재다. 동아일보 사회부 기자들은 검찰과는 무관하게 취재해 특종 보도했다. 황성호 기자는 조국 딸이 인터넷에 올린 “단국대 의료원 의과학연구소 소속 인턴십의 성과로 논문에 이름을 올렸으며”라고 쓴 문장이 실마리가 됐다고 했다. 보도는 사실이었고, ...
  • 한국당 “노환중, 조국 딸 지도교수 자청” 부산대 “아직 확인 안돼”

    한국당 “노환중, 조국 딸 지도교수 자청” 부산대 “아직 확인 안돼” 유료

    ... 의미”라며 “노 교수가 조씨를 지목해 지도교수가 됐는지는 아직 파악이 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셀프지목 논란'은 지난달 초에 처음 불거졌다. 임현택 대한소아청소년과의사회장이 조씨가 단국대 논문 1저자로 등재된 것과 관련해 의사회 설문조사결과를 발표하면서다. 임 회장은 당시 부산대병원에 재직 중인 교수 제보라며 “조씨가 의전원에 입학했을 때 노 교수가 (자신이 지도교수를 맡겠다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