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단국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도 넘은 극렬 지지층, 대통령이 자제시켜야 유료

    ... 지식인들의 입엔 재갈이 물려지고 있다. 'SNS 조리돌림이 무서워 실명 비판이 꺼려진다'는 교수들이 늘고 있어서다. '문빠는 환자다, 치료가 필요하다'는 칼럼으로 SNS 공격을 받았던 서민 단국대 교수는 “교수 중엔 멘털이 강하지 않은 분이 많아 (댓글 등) 비판을 두려워한다”고 했다. 생각이 다른 상대를 '악'으로 규정하는 극단적 이분법은 건전한 내부 비판도 용인하지 않는다. ...
  • "하고픈대로 해"···문빠 일탈 용인한 文, 광신적 팬덤 키웠다

    "하고픈대로 해"···문빠 일탈 용인한 文, 광신적 팬덤 키웠다 유료

    ... 양념”이라며 지지자들을 감쌌다. 이후 '문빠'의 맹목적 지지는 '우리 이니 하고 싶은 대로 해' '문프께 모든 권한을 양도했다'와 같이 심해졌다. “문빠는 환자다, 치료가 필요하다”(서민 단국대 교수)는 지적이 나왔지만 그 역시 SNS에서 융단폭격을 당했다. 이는 2019년 조국 전 장관을 통해 친일 논쟁으로 확전됐다. 자신과 생각이 다르면 '적폐' '토착왜구'로 낙인찍고 선악의 ...
  • [이주호의 퍼스펙티브] 대학행정 교육부에서 분리해야

    [이주호의 퍼스펙티브] 대학행정 교육부에서 분리해야 유료

    ... 향상돼야 한다. 그러려면 대학 스스로 '파괴적 혁신'에 나서야 하고 정부와 사회에서 이러한 대학의 변화가 가능하도록 여건을 조성해야 한다. 대학은 학생에게 다양한 학습 경험 줘야 단국대 AI캠퍼스에서 실습하는 학생들. [중앙포토] 대학의 파괴적 혁신은 새로운 대상을 개척하면서 완전히 새롭게 가르치는 것이다. 대학이 기존 학생을 가르치던 내용과 방식을 그대로 유지하는 확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