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다승 선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IS 포커스] 류현진·김광현 그 후…마침내 시작된 영건들의 '전국구 에이스' 대결

    [IS 포커스] 류현진·김광현 그 후…마침내 시작된 영건들의 '전국구 에이스' 대결 유료

    ... 라운드 진출에 실패하는 참담한 성적표를 받아 들어야 했다. 올해는 다르다. 오랫동안 KBO 리그 마운드에 드리웠던 걱정의 그림자가 걷히고 있는 모양새다. NC 구창모는 그 불씨를 당긴 선두 주자다. 아직 시즌 초반이긴 하지만 다승(4승) 평균자책점(0.51) 탈삼진(38개) 모두 1위를 달리면서 리그를 평정하고 있다. 2010년 한화 시절의 류현진 이후 가장 압도적인 페이스다. ...
  • [IS 포커스] 류현진·김광현 그 후…마침내 시작된 영건들의 '전국구 에이스' 대결

    [IS 포커스] 류현진·김광현 그 후…마침내 시작된 영건들의 '전국구 에이스' 대결 유료

    ... 라운드 진출에 실패하는 참담한 성적표를 받아 들어야 했다. 올해는 다르다. 오랫동안 KBO 리그 마운드에 드리웠던 걱정의 그림자가 걷히고 있는 모양새다. NC 구창모는 그 불씨를 당긴 선두 주자다. 아직 시즌 초반이긴 하지만 다승(4승) 평균자책점(0.51) 탈삼진(38개) 모두 1위를 달리면서 리그를 평정하고 있다. 2010년 한화 시절의 류현진 이후 가장 압도적인 페이스다. ...
  • '꾸준한' 차우찬, 불안한 출발 LG 선발진의 버팀목

    '꾸준한' 차우찬, 불안한 출발 LG 선발진의 버팀목 유료

    ... 놓쳤지만, 점수 차가 벌어져 2승 달성에는 지장이 없었다. 선발 투수로는 유일하게 두 차례 모두 승리를 올린 그는 12일 현재 다승과 탈삼진(15개) 부문 공동 1위에 올라 있다. 시즌 평균자책점은 3.75다. 차우찬은 1-0으로 앞선 2회 선두타자 제이미 로맥을 볼넷으로 출루시킨 뒤 한동민에게 던진 138㎞ 직구를 얻어맞아 역전 2점 홈런을 뺏겼다. 타선의 활약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