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뉴욕시티칼리지 연극학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위안부 삶 뮤지컬로 … 일본이 지우려 해도 지울 수 없어야 합니다

    위안부 삶 뮤지컬로 … 일본이 지우려 해도 지울 수 없어야 합니다 유료

    뮤지컬 '컴포트 우먼'의 제작자인 김현준씨가 뉴욕 오프브로드웨이의 세인트 클레멘츠 극장앞에 섰다. 일본군 위안부의 참상을 다룬 '컴포트 우먼'은 31일부터 다음달 9일까지 공연된다. ... 브로드웨이의 세인트 클레멘츠 극장이 무대다. 기획·제작·연출은 한 대학생에 의해 이뤄졌다. 뉴욕시티칼리지 연극학과 4학년에 재학중인 김현준(24)씨다. 그의 꿈은 '컴포트 우먼'을 브로드웨이 무대에 ...
  • 전세계가 공감할 위안부 문제, 뮤지컬로 녹였죠

    전세계가 공감할 위안부 문제, 뮤지컬로 녹였죠 유료

    ... 서는 위안부 뮤지컬인 '컴포트 우먼(Comfort Women)'이야기다. 연출과 총 감독을 맡은 건 뉴욕시티칼리지 연극학과 4학년 김현준(25·왼쪽 사진)씨. 7월 세인트 클레멘츠 극장 개막에 앞서 그를 6일 맨해튼 미드타운의 한 카페에서 만났다. -왜 위안부인가. “위안부를 주제로 한 연극도 나왔고 한국과 미국에 소녀상·기림비도 세웠다. 값비싼 돈을 들여 뉴욕타임스에 광고도 했지만 모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