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눗사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쌍둥이 자매 이재영-다영, 엄마처럼 올림픽 나갈까

    쌍둥이 자매 이재영-다영, 엄마처럼 올림픽 나갈까 유료

    ... 아시아 여자배구선수권 대회 8강 라운드에서는 한국이 3-1로 이겼다. 당시 태국은 촘촘한 수비가 인상적이었다. 이번에 주목할 선수는 언니 이재영보다 동생 이다영이다. 태국의 베테랑 세터 눗사라 톰콤(35)과 맞대결해야 한다. 눗사라는 스페인, 스위스, 터키 등지에서 뛰었던 정상급 세터다. 이재영도 “이번에 우리 팀에서 가장 잘해야 하는 선수는 (이)다영이다. 빠르게 띄워줘야 우리 ...
  • 쌍둥이 자매 이재영-다영, 엄마처럼 올림픽 나갈까

    쌍둥이 자매 이재영-다영, 엄마처럼 올림픽 나갈까 유료

    ... 아시아 여자배구선수권 대회 8강 라운드에서는 한국이 3-1로 이겼다. 당시 태국은 촘촘한 수비가 인상적이었다. 이번에 주목할 선수는 언니 이재영보다 동생 이다영이다. 태국의 베테랑 세터 눗사라 톰콤(35)과 맞대결해야 한다. 눗사라는 스페인, 스위스, 터키 등지에서 뛰었던 정상급 세터다. 이재영도 “이번에 우리 팀에서 가장 잘해야 하는 선수는 (이)다영이다. 빠르게 띄워줘야 우리 ...
  • 마지막 기회…올림픽 티켓 위해 일찍 뭉친 여자 배구

    마지막 기회…올림픽 티켓 위해 일찍 뭉친 여자 배구 유료

    ... 티켓을 따내기 위해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 최근에는 우리 대표팀과 박빙의 승부를 펼쳐왔다. 라바리니 감독도 "태국은 현재 멤버로 600∼800경기를 치렀다. 태국은 위기 순간에 세터 눗사라 톰콤이 어떻게 공을 배분할지 선수들이 잘 안다"며 경계했다. 한국은 '에이스' 김연경이 2020 도쿄 올림픽을 끝으로 대표팀을 은퇴할 수 있어 '이번 기회를 놓쳐선 안 된다'는 각오다. 또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