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노트북을 열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노트북을 열며] 긴급재난지원금, 분노의 온도

    [노트북을 열며] 긴급재난지원금, 분노의 온도 유료

    전영선 산업1팀 차장 긴급재난지원금이 지급되기 시작한 지난 13일부터 약 보름동안 각종 논의가 쏟아졌다. 총예산 약 14조3000억원을 들여 가보지 않은 길을 가는 것이라, 준비된 매뉴얼은 없었다. 지적된 문제점 중 어떤 것은 정부를 이해할만했다. 이건 진짜 아니다 싶은 건, 즉 분노의 온도가 높았던 건은 짚어야 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
  • [노트북을 열며] 뉴딜이라는 좋은 '말'

    [노트북을 열며] 뉴딜이라는 좋은 '말' 유료

    ... 얘기다. 약 5개월 후인 1934년 1월 4일 자 NYT를 찾아보면 루스벨트 대통령이 의회를 찾아 반대파에게 “뉴딜은 사라지지 않는다”며 강력 추진 승부수를 던진 내용이 1면 톱기사다. 노트북을 열며 5/27 그런데, 왜 하필 말이었을까. 뉴딜 정책에 대한 비판에서 단초를 찾을 수 있다. 당시 반대파들은 '뉴딜은 트로이의 목마'라고 비판했다. 경기 부흥을 위한 포퓰리스트 정책을 통해 ...
  • [노트북을 열며] 수도권 규제 논의, 피할 이유 없다

    [노트북을 열며] 수도권 규제 논의, 피할 이유 없다 유료

    ... 2009년 이후 1만2000명분의 일자리가 증발됐다”고 주장한다. 이 때문에 역대 정부에서 규제 개혁이라는 말이 나올 때마다 수도권 규제가 완화될지 함께 관심을 받는 건 수순이 됐다. 노트북을 열며 5/25 정파에 따라 의견이 일치하는 것도 아니다. 더불어민주당 소속인 이재명 경기지사는 2월 브리핑에서 “국토균형발전은 전적으로 동의하지만, 정치 논리에 의해 수도권이 역차별받는 일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