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노점상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50만원 지원금 준다 했지만, 서울 노점상 한 명도 신청 안 해

    50만원 지원금 준다 했지만, 서울 노점상 한 명도 신청 안 해 유료

    중소벤처기업부가 지급하려던 50만원 코로나19 노점상 재난지원금의 신청자가 38곳에 그쳤다. 사진은 지난 6일 서울 남대문시장에서 손수레를 옮기는 한 노점상인의 모습. [뉴스1] 정부가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은 노점상에게 50만원씩 주겠다고 했지만 정작 받겠다고 신청한 건수는 바닥 수준인 것으로 22일 드러났다. 정부는 4차 재난지원금 중 노점 지원 ...
  • [비즈니스 현장에 묻다] 굴다리 밑 통닭집이 상장사 된 비결은 신뢰·정직·차별화

    [비즈니스 현장에 묻다] 굴다리 밑 통닭집이 상장사 된 비결은 신뢰·정직·차별화 유료

    ... 창업자가 30년 후 사재 100억원을 털어 사회 환원에 나선다. 그가 처음 시작한 통닭집은 월세 40만원이었다. 4인용 탁자 3개를 놓으면 남는 공간이 없었다. 대구에서 고교를 중퇴한 뒤 잡상인부터 노점상·포장마차까지 험한 일을 모두 거친 뒤였다. 5일장을 돌아다니기도 했고 택시기사도 해본 뒤 마지막 희망을 건 것이 통닭집이었다. 그 통닭집을 열었던 1991년, 그의 나이는 만 40세였다. 지금은 ...
  • [비즈니스 현장에 묻다] 굴다리 밑 통닭집이 상장사 된 비결은 신뢰·정직·차별화

    [비즈니스 현장에 묻다] 굴다리 밑 통닭집이 상장사 된 비결은 신뢰·정직·차별화 유료

    ... 창업자가 30년 후 사재 100억원을 털어 사회 환원에 나선다. 그가 처음 시작한 통닭집은 월세 40만원이었다. 4인용 탁자 3개를 놓으면 남는 공간이 없었다. 대구에서 고교를 중퇴한 뒤 잡상인부터 노점상·포장마차까지 험한 일을 모두 거친 뒤였다. 5일장을 돌아다니기도 했고 택시기사도 해본 뒤 마지막 희망을 건 것이 통닭집이었다. 그 통닭집을 열었던 1991년, 그의 나이는 만 40세였다. 지금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