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노벨문학상수상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구름빵'에서 '이상문학상'까지…이상한 저작권

    '구름빵'에서 '이상문학'까지…이상한 저작권

    ... "마법…경이로운 세계로 통하는 문" 직접 만들어 사진 찍는…독특한 작업 방식 눈길 '아동문학계의 노벨' 스웨덴 린드그렌 전세계 수출…45만 부 팔린 '구름빵' ... 저작권 (* 자세한 내용은 영상을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JTBC 핫클릭 '아동문학노벨' 수상했지만…작가 수익은 '1850만원' Copyright by JTBC(ht...
  • '아동문학계 노벨상' 수상했지만…작가 수익은 '1850만원'

    '아동문학노벨' 수상했지만…작가 수익은 '1850만원'

    [앵커] 어제(1일) 문화 뉴스체크해드리면서 이 소식 전해드렸었죠. 아동문학노벨상을 받은 구름빵의 백희나 작가 소식이었는데요. 전세계 어린이들의 사랑을 받은 그 가치를 인정받은 일 ... 전화로 듣고 얼떨떨해했습니다. 스웨덴 정부가 '말괄량이 삐삐'로 잘 알려진 아동문학가 린드그렌을 기리며 만든 , 올해 수상자 발표는 코로나19로 린드그렌이 살았던 집에서 중계됐습니다. ...
  • 『구름빵』 백희나 “트라우마 깊어서 큰상 받고도 겁만 났다”

    『구름빵』 백희나 “트라우마 깊어서 큰 받고도 겁만 났다”

    ... 린드그렌(ALMA)'을 받은 『구름빵』 작가 백희나(49)씨가 1일 중앙일보와 전화 인터뷰에서 한 말이다. 아동문학계의 노벨상으로 불리는 ALMA을 받고도 백 작가는 “기쁜 일인데 기쁜 마음이 들지 않는다”라고 했다. 스웨덴 정부가 2002년 제정한 ALMA는 아동문학계에서 최고 권위의 중 하나로, 금이 500만 크로나(약 6억원)다. '삐삐 롱스타킹'의 작가인 아스트리드 ...
  • '구름빵' 백희나 작가, 한국인 첫 '아동문학계 노벨상'

    '구름빵' 백희나 작가, 한국인 첫 '아동문학노벨'

    [앵커] 구름빵을 먹고 두둥실 날아오르는 이야기 이 책을 쓴 백희나 작가가 아동 문학노벨상으로 불리는 스웨덴의 린드그렌 을 받았습니다. 한국 작가로는 처음으로 을 받기도 했지만, ... 전화로 듣고 얼떨떨해했습니다. 스웨덴 정부가 '말괄량이 삐삐'로 잘 알려진 아동문학가 린드그렌을 기리며 만든 , 올해 수상자 발표는 코로나19로 린드그렌이 살았던 집에서 중계됐습니다.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구름빵』 백희나 “트라우마 깊어서 큰상 받고도 겁만 났다”

    『구름빵』 백희나 “트라우마 깊어서 큰 받고도 겁만 났다” 유료

    ... 받은 『구름빵』 작가 백희나(49)씨가 1일 중앙일보와 전화 인터뷰에서 한 말이다. 아동문학계의 노벨상으로 불리는 ALMA을 받고도 백 작가는 “기쁜 일인데 기쁜 마음이 들지 않는다”라고 했다. 그는 휴가차 태국 방콕에 머물고 있다. 스웨덴 정부가 2002년 제정한 ALMA는 아동문학계에서 최고 권위의 중 하나로, 금이 500만 크로나(약 6억원)다. '삐삐 롱스타킹'의 작가인 ...
  • 『구름빵』 백희나 “트라우마 깊어서 큰상 받고도 겁만 났다”

    『구름빵』 백희나 “트라우마 깊어서 큰 받고도 겁만 났다” 유료

    ... 받은 『구름빵』 작가 백희나(49)씨가 1일 중앙일보와 전화 인터뷰에서 한 말이다. 아동문학계의 노벨상으로 불리는 ALMA을 받고도 백 작가는 “기쁜 일인데 기쁜 마음이 들지 않는다”라고 했다. 그는 휴가차 태국 방콕에 머물고 있다. 스웨덴 정부가 2002년 제정한 ALMA는 아동문학계에서 최고 권위의 중 하나로, 금이 500만 크로나(약 6억원)다. '삐삐 롱스타킹'의 작가인 ...
  • [홍병기 曰] 공포의 기억

    [홍병기 曰] 공포의 기억 유료

    ... 신종 감염병에 대처할 수 있는 새로운 사회적인 시스템과 이타적인 공감대를 구축하는 게 최우선 과제다. 소 잃고 외양간이라도 제대로 고쳐야 남은 소를 지킬 수 있지 않나. 1998년 노벨문학 수상자인 주제 사라마구의 걸작 『눈먼 자들의 도시』는 갑자기 눈이 멀게 되는, 이상한 전염병이 창궐한 사회의 공포를 생생하게 묘사한 작품이다. “나는 우리는 눈이 멀었다가 다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