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노마스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취재썰] 독일, '강제 환기·실내 마스크' 원칙…코로나 초비상에도 숨통

    [취재썰] 독일, '강제 환기·실내 마스크' 원칙…코로나 초비상에도 숨통

    독일 수도 베를린 길거리 풍경입니다. 사람들이 마스크 없이 자유롭게 돌아다녔습니다. 유럽이 비상입니다. 영국 등 주요국 코로나19 일일 확진자 수는 2만~3만 명입니다. 그런데 독일은 ... 띄우고 강제 환기를 하는 게 필수라는 겁니다. ■ 백신만으론 역부족 … 이스라엘, '실내 노마스크' 철회 물론, 환기 못지않게 중요한 건 백신 접종률일 겁니다. 현재 독일 백신 접종률은 1차 ...
  • 강릉 호텔서 '노마스크 풀파티'…열흘간 영업정지 명령

    강릉 호텔서 '노마스크 풀파티'…열흘간 영업정지 명령

    4단계도 모자라다는 말이 나오는 와중에 아랑곳 하지 않고 방역 수칙 어기는 사람들, 계속 나오고 있습니다. 영상 하나 보시죠. 마스크도 쓰지 않은채 파티를 즐기는 사람들. 급하게 불이 꺼지고, 각자 서둘러 짐을 챙겨 수건을 두른 채 수영장을 빠져 나가는데요. 어젯밤(31일) 강릉시가 강릉의 한 호텔 수영장을 덮쳐 파티를 하고 있던 수십 명을 적발했습니다. 앞서도 ...
  • 미, 하루 확진 20만 명 육박해도…수십만 명 축제 강행

    미, 하루 확진 20만 명 육박해도…수십만 명 축제 강행

    ... 있습니다. [론 드샌티스/미국 플로리다주지사 : 플로리다에서는 봉쇄도, 학교 휴업도 없습니다. 마스크 의무화도 없습니다.] 백신 접종을 모두 끝낸 미국인은 49.5%, 50%벽을 넘지 못하고 있습니다. ... 있습니다. (영상디자인 : 황수비) JTBC 핫클릭 '하루 11만명' 미 코로나 확진 폭증…"마스크 다시 써야" '돌파 감염' 뚫린 백악관…초비상인데 ' 마스크' 왜? 미 "잘못된 방향" ...
  • '박수홍 결혼' 11명 파티 인증샷···마스크 없어 신고당했다

    '박수홍 결혼' 11명 파티 인증샷···마스크 없어 신고당했다

    방송인 박수홍의 연예계 동료들이 방송 시작 직전 마스크를 쓰지 않은 채 박수홍의 결혼 축하 파티를 열었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수칙 위반으로 신고를 당했다. 박수홍 결혼축하 파티 사진. 최은경 SNS 29일 방송인 최은경은 자신의 소셜미디어 계정에 박수홍의 결혼 축하 파티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에는 10여 명이 넘는 인원이 마스크를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 폭염에…24kg 맨홀, 2035개 들어올려야 월90만원 번다

    이 폭염에…24kg 맨홀, 2035개 들어올려야 월90만원 번다 유료

    찜통 더위가 이어지고 있는 26일 서울의 한 아파트 건설 현장에서 건설 동자들이 더위를 식히고 있다. 고용노동부는 폭염에 일하는 동자들을 보호하기 위해 무더위 시간인 오후 2부터 ... 입었다”며 “카트를 들고 건물에 들어갈 수 없으니 유제품을 들고 직접 배달을 가야 하는데 마스크 때문에 더 숨이 차다. 여름에 제일 더울 시간에 일하느라 가끔은 정신이 아득할 정도”라고 덧붙였다. ...
  • [분수대] 픽토그램

    [분수대] 픽토그램 유료

    ... 64년 도쿄 올림픽 때 선보인 픽토그램의 현대적 해석이다. 무관중 탓에 썰렁했던 개막식 분위기를 그나마 띄웠다는 평가다. 픽토그램을 마임으로 해석한 새로운 시도도 흥미로웠지만 그보다 눈길이 간 건 마스크 픽토그램 그 자체였다. 2011년 ISO 7010으로 등록된 마스크 착용 픽토그램을 퇴출할 수 있는 날이 언젠가 찾아오기를 바란다. 강기헌 산업1팀 기자
  • [장진영 기자의 여기는 도쿄] 오늘이 개막인데, 올림픽 맞나?

    [장진영 기자의 여기는 도쿄] 오늘이 개막인데, 올림픽 맞나? 유료

    ... '찜통더위'가 더 뜨겁다. 체감 온도는 섭씨 40도에 달한다. 일본 시민들 일부는 더위 탓인지 '노마스크'로 거리를 걷는다. 현재 일본은 긴급사태가 발령돼 있다. 모든 매장은 오후 8시까지만 영업한다. ... 복잡한 심경을 전했다. 세계 1위도 코로나19에 졌다. 지난 5년간 뼈를 깎는 고통을 참고 력했을 텐데…. 러시아의 수영 천재 일리야 보로딘(18)는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훈련하다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