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노르망디 상륙작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정재의 시시각각] 말들에게 물어봐야 하나

    [이정재의 시시각각] 말들에게 물어봐야 하나 유료

    ... 혁신 DNA와 정·관계 인맥을 두루 갖춘 이재웅이니, 여기까지라도 왔다. 그런 그마저 안 되면 대한민국에선 안 되는 것이다. 오죽하면 장병규 4차산업혁명위원장은 타다를 “2차 세계대전 당시의 '노르망디 상륙작전' 같다”고 했을까. 노르망디에서 밀리면 차량 공유는 바다에 빠져 익사할 것이라는 의미다. 일차 책임은 국토교통부에 있다. 지난해 10월 타다 출시 땐 “적법하다”던 국토부였다. 분위기가 ...
  • [서소문 포럼] '샤워실 가창력'을 믿지 않는 대통령

    [서소문 포럼] '샤워실 가창력'을 믿지 않는 대통령 유료

    ... 중 압권은 트럼프의 '쿠르드' 발언이었다. 그는 테러단체 IS 제압의 일등공신이었던 시리아 쿠르드족에 돌연 등을 돌렸다. 지원에 돈이 든다는 이유다. 그리곤 이를 비난하는 언론에 “쿠르드도 노르망디에서 우리를 돕지 않았다”고 되물었다. 75년 전 2차 세계대전의 노르망디 상륙작전까지 끌어들인 트럼프의 기이한 발상과 무지는 기막히다. 어디 그뿐이랴. 트럼프는 내년 6월 미국이 개최할 ...
  • [이철재의 전쟁과 평화] 아이크의 편지와 북한 목선 사건

    [이철재의 전쟁과 평화] 아이크의 편지와 북한 목선 사건 유료

    이철재 국제외교안보팀 차장 매년 6월 6일이면 프랑스 노르망디 해안에 미국과 유럽의 정상들이 모인다. 1944년 6월 6일 노르망디 상륙작전 D-데이를 기념하는 자리다. 지난달 6일에도 ... 그러나 44년 당시 성공을 장담하지 못한 상황이었다. 가장 큰 변수는 날씨였다. 악천후로 작전 개시일이 5일에서 6일로 하루 늦춰졌다. 폭풍우 속 상륙작전은 섶을 지고 불로 들어가는 격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