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내야수 허경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6년차 감독 김태형의 확신, "야구는 사람의 일이라 예측불가"

    6년차 감독 김태형의 확신, "야구는 사람의 일이라 예측불가" 유료

    ... 말했다. 두산은 올 시즌 100% 전력을 가동하지 못했다. 선발 이용찬이 팔꿈치 부상으로 시즌을 조기 마감했다. 외국인 투수 크리스 플렉센도 두 번이나 부상자 명단에 올랐다. 주전 내야수 오재일, 오재원, 허경민, 김재호는 돌아가면서 다쳤다. 그렇다고 최고의 멤버와 작전이 최고의 성적까지 보장하는 것도 아니다. 베스트 라인업으로 연패도 해봤고, 부상자가 많을 때 의외로 좋은 ...
  • 6년차 감독 김태형의 확신, "야구는 사람의 일이라 예측불가"

    6년차 감독 김태형의 확신, "야구는 사람의 일이라 예측불가" 유료

    ... 말했다. 두산은 올 시즌 100% 전력을 가동하지 못했다. 선발 이용찬이 팔꿈치 부상으로 시즌을 조기 마감했다. 외국인 투수 크리스 플렉센도 두 번이나 부상자 명단에 올랐다. 주전 내야수 오재일, 오재원, 허경민, 김재호는 돌아가면서 다쳤다. 그렇다고 최고의 멤버와 작전이 최고의 성적까지 보장하는 것도 아니다. 베스트 라인업으로 연패도 해봤고, 부상자가 많을 때 의외로 좋은 ...
  • 김재호 관리+공격력 유지, 키플레이어는 오재원

    김재호 관리+공격력 유지, 키플레이어는 오재원 유료

    ... 수 있는 대목이다. 5월 셋째 주 두산 주전 1루수 오재일(34)이 옆구리 부상, 3루수 허경민(30)은 손가락 부상으로 이탈했다. 김재호도 어깨 통증이 있지만, 참고 뛰었다. 통증과 피로가 ... 언제까지 선수의 투지에 의지할 수는 없었다. 김태형 감독은 대안을 만들었다. 주전급 멀티 내야수던 류지혁(26)은 지난달 KIA로 이적한 상황이었다. 류지혁을 대신했던 3년 차 내야수 권민석(21)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