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남정호의 시시각각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남정호의 시시각각] “백신 사전주문, 안 급하다”란 궤변

    [남정호의 시시각각] “백신 사전주문, 안 급하다”란 궤변 유료

    남정호 논설위원 국제통화기금(IMF)이 선정한 39개 선진국을 경제 규모 순으로 세우면 G7과 한국·호주·스페인이 10위권에 든다. 한데 이 10대 선진국 중 코로나 백신을 제대로 못 챙긴 나라가 딱 하나 있다. 바로 한국이다. 최근 95% 안팎의 면역 효과를 거둔 화이자·모더나의 성공 소식이 전해지면서 각국의 백신 확보 전쟁은 더 뜨거워졌다. 유럽연합(EU·26개국), ...
  • [남정호의 시시각각] 외교는 아무나 하나

    [남정호의 시시각각] 외교는 아무나 하나 유료

    남정호 논설위원 지난달 26일 국회에서는 한국 외교의 무력함이 적나라하게 드러난 상황이 벌어졌다. 미국 대선 8일 전에 열린 외교부 국정감사장. 질의에 나선 박진 국민의힘 의원은 바이든 시대를 염두에 둔 외교부의 준비 태세를 따졌다. “공개·비공개로 준비 중”이란 대답이 나오자 박 의원은 바이든 캠프의 외교·안보 핵심 참모인 토니 블링컨 전 국무부 부장관과 ...
  • [남정호의 시시각각] 신뢰 잃은 외교의 끝 '왕따 한국'

    [남정호의 시시각각] 신뢰 잃은 외교의 끝 '왕따 한국' 유료

    남정호 논설위원 한국은 미국과 중국 중 어느 편에 서야 하나. 이와 관련, 올봄 미국에서는 『아시아의 새 지정학(Asia's New Geopolitics)』이란 눈길을 끄는 책이 나왔다. 아시아 전문가인 저자 마이클 오슬린은 2025년 미·중 전쟁이란 가정 아래 상상의 나래를 폈다. 흥미로운 건 전쟁 후 일본·호주는 미국 편에 남지만 한국은 한·미 동맹을 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