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남상태 대우조선해양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대우조선 청탁 칼럼' 송희영 전 조선일보 주필 2심서 무죄로 뒤집혀

    '대우조선 청탁 칼럼' 송희영 전 조선일보 주필 2심서 무죄로 뒤집혀

    송희영 전 조선일보 주필. [뉴스1] 대우조선해양에 유리한 칼럼과 사설을 써준 대가로 1억여원에 달하는 금품과 향응을 받은 혐의로 기소된 송희영(66) 전 조선일보 주필에게 항소심이 ... 접대 등 총 4940만원 상당의 금품과 향응을 받은 혐의를 받는다. 또 2006~2012년 남상태대우조선해양 사장의 연임에 유리한 기사를 써주는 대가로 남 전 사장으로부터 유럽여행 항공권과 ...
  • '대우조선 비리' 남상태 전 대우조선사장 징역 5년 확정

    '대우조선 비리' 남상태대우조선사장 징역 5년 확정

    ... 지인들에게 사업상 특혜를 주고 뒷돈을 받는 등 회사에 막대한 손해를 끼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남상태(69) 전 대우조선 해양 사장이 대법원에서 징역 5년의 실형이 확정됐다. 대법원 1부(주심 ... 판단했다. 2심은 남 전 사장에게 징역 5년에 추징금 8억800여만원을 선고했다. 2심 재판부는 “대우조선해양은 20조원 이상의 공적 자금이 투입된 국가 기간산업체이고 조선 산업은 우리나라 대표 주력 사업 ...
  • 송희영 前주필 "부정청탁 없었다" 혐의 부인…2심 첫 공판

    송희영 前주필 "부정청탁 없었다" 혐의 부인…2심 첫 공판

    【서울=뉴시스】옥성구 기자 = 대우조선해양에 우호적인 보도를 해주는 대가로 금품을 챙긴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송희영(64) 전 조선일보 주필과 박수환(60) 전 뉴스커뮤니케이션즈 대표가 ... 상당의 현금 및 수표, 940만원 상당의 상품권과 골프접대 등을 받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남상태(68) 전 대우조선해양 사장에 우호적인 칼럼과 사설을 써주고 2011년 9월1일부터 9월9일까지 ...
  • '대우조선 비리' 남상태, 2심 징역 5년 감형…분식회계 무죄(종합)

    '대우조선 비리' 남상태, 2심 징역 5년 감형…분식회계 무죄(종합)

    【서울=뉴시스】이혜원 기자 = 대우조선해양 비리 의혹으로 재판에 넘겨진 남상태(68) 전 사장이 항소심에서 일부 혐의에 대해 무죄를 판단 받아 감형을 받았다. 서울고법 형사3부(부장판사 ... 사장의 범행으로 국가에 미친 악영향이 크다며 형을 일부만 감형하는 데 그쳤다. 재판부는 "대우조선해양은 막대한 공적 자금이 투입된 국가기간 사업체이고, 조선업은 우리나라 대표 주력사업"이라며 "대우조선해양 ...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단독]롯데 분쟁 '한 배' 탔던 신동주, 민유성 소송전…"107억원 달라"

    [단독]롯데 분쟁 '한 배' 탔던 신동주, 민유성 소송전…"107억원 달라" 유료

    ... 500만원의 확정 판결을 받았다. 그는 지난 1월 항소심에서 실형을 선고 받고 법정 구속된 박수환(60) 뉴스커뮤니케이션 대표의 '대우조선해양 사장 연임 로비 사건'에도 이름이 오르내렸다. 박 대표는 당시 산업은행장이던 민 대표에게 남상태(68) 전 사장의 연임을 부탁하겠다며 남 전 사장으로부터 거액의 돈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민 대표 측은 “벌금형 선고 등으로 ...
  • '대우조선 비리' 1심 무죄 박수환, 2심서 실형·법정구속

    '대우조선 비리' 1심 무죄 박수환, 2심서 실형·법정구속 유료

    박수환. [뉴스1] 남상태(68) 전 대우조선해양 사장의 연임 로비 대가로 거액을 챙긴 혐의(변호사법 위반 및 사기)로 기소된 박수환(60·여·사진) 뉴스커뮤니케이션 대표가 항소심에서 ... 이날 박 전 대표에게 징역 2년6개월을 선고하고 21억3400만원을 추징했다. 재판부는 “대우조선의 대주주인 산업은행장과의 친분을 이용해 인사 청탁 명목으로 돈을 수수한 것이 인정된다”고 ...
  • [이정재의 퍼스펙티브] “정권 줄 타고 내려온 사장들이 비극의 시작이었다”

    [이정재의 퍼스펙티브] “정권 줄 타고 내려온 사장들이 비극의 시작이었다” 유료

    대우조선해양 징비록 징비(懲毖)는 지난 잘못을 경계한다는 의미다. 대우조선해양의 징비록에 끌린 건 이 회사가 구조조정의 흑역사로 불리기 때문이다. 대우조선은 17년 전부터 살거니죽거니를 ... 영영 사라질 수 있다. 구조조정의 핵심은 경쟁력이다. 경쟁력이 없다면 청산하는 게 옳다. 대우조선해양플랜트 사업을 사실상 접기로 했다. 한때 연 8조원이던 해양플랜트 매출을 지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