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호정의 왜 음악인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호정의 왜 음악인가] 코로나와 '선글라스 연주'

    [김호정의 음악인가] 코로나와 '선글라스 연주' 유료

    김호정 문화팀 기자 “선글라스를 낀 채로 무대에 나온 그는 곧장 피아노 앞으로 가서 청중에게 짧은 인사만 한 후 바로 연주를 시작했다. 연주를 끝내고도 웃음기 없는 얼굴로 재빨리 인사를 ... 타악기 연주자 아버지를 둔 유자 왕은 중국에서 15세에 미국 필라델피아로 유학 온 후 세계 음악계의 스타가 됐다. 이날 밴쿠버 연주가 끝나고는 비난이 쏟아졌다. “패션으로 관심받기 좋아하는 ...
  • [김호정의 왜 음악인가] 가짜 '베토벤' 뉴스도 많다

    [김호정의 음악인가] 가짜 '베토벤' 뉴스도 많다 유료

    ... 들으며 호수에 비친 달빛을 상상하려 애쓰는 것은 베토벤과 점점 멀어지는 길이다. 이 유명한 음악의 악보에 베토벤은 '환상곡 풍의 소나타(Quasi una fantasia)'라 써놓았을 뿐이고, ... 베토벤의 250주년을 맞아 더욱 많고 잘못될 가능성이 크다. 이 시대의 청중이 확신해도 되는 건 음악과 소리뿐일지 모른다. 부디 우리 모두가 올 한 해 잘 듣고 스스로 판단하길 소망해본다. 김호정 ...
  • [김호정의 왜 음악인가] 싸우는 나라의 음악가들

    [김호정의 음악인가] 싸우는 나라의 음악가들 유료

    김호정 문화팀 기자 이스라엘, 팔레스타인, 대한민국, 북한. 다음 달 21~23일 함께 공연하는 피아니스트 네 명의 출신지다. 각각 피아니스트 야론 콜버그, 비샤라 하로니, 손열음, ... “우리는 함께 피아노를 치기 위해 서로 존중하며 대화한다. 이게 더 나은 미래의 모습이라는 것은 분명하다”고 했다. 음악가들이 이야기하는 '실질적 평화 효과'다. 김호정 문화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