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정은

통합 검색 결과

인물

김정은
(金諪恩 / KIM,JUNG-EUN)
출생년도 1976년
직업 대중문화연예인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맥매스터 “햇볕정책, 북한 바꾼다는 건 허망한 희망”

    맥매스터 “햇볕정책, 북한 바꾼다는 건 허망한 희망” 유료

    맥매스터 3성 장군 출신으로 트럼프 행정부의 초대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을 지낸 허버트 맥매스터가 바이든 행정부에 대북 압박을 강조하면서도 “북한이 비핵화를 거부하지 않는 한 김정은 정권 제거가 미국의 정책 목표가 아니라는 것을 분명히 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퇴임 후 스탠퍼드대 후버연구소 선임연구원이 된 그는 지난 2일(현지시간) 미국 상원 군사위원회가 연 ...
  • 조셉 윤 “미국, 한국이 안보 희생하며 대선에 북한 활용하지 않을까 우려”

    조셉 윤 “미국, 한국이 안보 희생하며 대선에 북한 활용하지 않을까 우려” 유료

    ... 대통령이 상원의원이던 시절 보좌관을 지낸 프랭크 자누지 맨즈필드 재단 대표는 “바이든 행정부는 싱가포르 공동선언문을 존중할 것”이라면서도 “구체적인 계획과 의제 없이 트럼프 전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게 손을 내민 것은 잘못됐다”고 말했다. 한·미 의원들은 “양국이 대북 문제에 같은 목소리를 내야 한다”는 데 공감대를 이뤘지만 각론에서는 관심사와 인식의 차이가 적잖았다. ...
  • 트럼프 “세번째 대선 결심할 수도”

    트럼프 “세번째 대선 결심할 수도” 유료

    ... 성공해 미국뿐 아니라 전 세계인들이 혜택을 받고 있다고 주장했다. 재임 중 외교 성과도 추켜세웠다. 이스라엘과 아랍국가 간 수교, 북미자유무역협정(NAFTA) 폐기와 미국·멕시코·캐나다 협정(USMCA) 체결을 치적으로 꼽았지만,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정상회담 등 비핵화 협상은 언급하지 않았다. 워싱턴=박현영 특파원 hypark@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