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유성

통합 검색 결과

인물

김유성
(金裕盛 / KIM,YOO-SUNG)
출생년도 1940년
직업 교육인
소속기관 [現] 서울대학교 명예교수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IS 이슈] 밀리고, 지명 불발…2021년 신인 2차 드래프트 키워드 '학폭'

    [IS 이슈] 밀리고, 지명 불발…2021년 신인 2차 드래프트 키워드 '학폭' 유료

    ... 전부터 "1~3라운드 상위 지명이 가능한 몇몇 선수는 '학폭' 논란이 있어 순번이 꽤 밀릴 것 같다"는 얘기가 돌았다. 어느 해보다 '학폭'에 민감했다. 지난달 27일 NC가 1차 지명 김유성(19·김해고)의 지명을 철회해 경종을 울렸다. 김유성은 지난 6월 제74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에서 김해고를 창단 첫 전국대회 우승으로 이끌며 대회 MVP까지 차지한 투수 유망주지만 1차 지명 ...
  • 롯데 예상대로 김진욱 지명, 그리고 ML 진출 선언한 나승엽까지

    롯데 예상대로 김진욱 지명, 그리고 ML 진출 선언한 나승엽까지 유료

    ... 아마추어 및 프로출신 등 기타선수 8명) 가운데 100명이 뽑혔다. 김기태 전 KIA 감독의 아들 김건형(24)은 KT의 8라운드 지명을 받았다. 반면 전 삼성 심정수의 아들 심종원(23)과 과거 학교 폭력 사실이 알려져 NC의 1차 지명이 취소된 김해고 김유성은 구단의 선택을 받지 못했다. 이형석 기자 lee.hyeongseok@joongang.co.kr
  • [IS 이슈] 논란의 이틀, NC의 결론은 사상 첫 1차 지명 '철회'

    [IS 이슈] 논란의 이틀, NC의 결론은 사상 첫 1차 지명 '철회' 유료

    24일 NC의 1차 지명 대상자로 발표된 김해고 김유성. NC 제공 NC가 결단을 내렸다. 학교폭력 논란에 휩싸인 1차 지명 투수 김유성(18)과의 계약을 포기했다. NC는 27일 오후 '김유성의 1차 지명을 철회한다. 해당 선수는 중학교 시절 학교 폭력을 행사했다. 피해를 본 학생과 가족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고개를 숙였다. 논란이 불거진 뒤 이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