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보름

통합 검색 결과

인물

김보름
(金보름 )
출생년도 1987년
직업 법조인
소속기관 [現] 광주시서광주세무서 납세보호실 실장
프로필 더보기

뉴스

  • '삼광빌라!' 진기주-엄효섭, 비운의 교통사고…31.2% 기록

    '삼광빌라!' 진기주-엄효섭, 비운의 교통사고…31.2% 기록

    ... 씨앗이 움트기 시작했다. 사기꾼 전성우(황나로)의 어두운 과거를 빌미로 끈질기게 돈을 요구했던 교수는 전성우가 자신을 경찰에 신고했다는 소식을 접하곤 처절한 응징의 서막을 열었다. 전성우가 ... 진기주와 삼광빌라 주위를 맴돌았던 증거를 모아 그의 예비 장모이자 LX패션의 대표 황신혜(정원)에게 넘긴 것. 전성우는 한보름(장서아)과의 약혼을 앞두고 단숨에 내쳐졌다. 교수의 ...
  • '오! 삼광빌라!' 장보석, "나도 사귀는 사람 있다" 거짓말 폭탄

    '오! 삼광빌라!' 장보석, "나도 사귀는 사람 있다" 거짓말 폭탄

    ... 동하(장준아)의 로맨스에도 위기가 닥쳤다. 교제 사실을 알게 된 두 어머니, 전인화(이순정)와 황신혜(정원)의 냉담한 반응 때문이었다. 어른들은 두 남녀의 사랑을 '황당한 관계'로 받아들였고, 어려운 ... 전성우(황나로)의 앞에 복병이 나타났다. 혼자 '꽃마차' 탄 전성우를 시기한 전 동업자 '교수'가 그의 어두운 과거를 예비 장모에게 폭로하겠다고 협박하며 돈을 요구한 것. 한보름 역시 ...
  • 김명수 "부주의 답변 사과…사명 다할 것" 사퇴론 일축

    명수 "부주의 답변 사과…사명 다할 것" 사퇴론 일축

    [앵커] 명수 대법원장이 국민들에게 다시 사과했습니다. 임성근 부장판사 탄핵 사태와 거짓 해명 논란에 대해섭니다. 하지만, 정치권과의 교감으로 사법 독립을 해친 일은 없다고 했습니다. 야당에서 요구하고 있는 사퇴도 사실상 안 할 거라고 밝혔습니다. 오선민 기자입니다. [기자] 명수 대법원장이 보름 만에 또 한번 대국민 사과를 했습니다. "현직 법관이 탄핵소추된 일에 대해 결과와 ...
  • 김명수 "부주의한 답변 사과…사명 다할 것" 사퇴론 일축

    명수 "부주의한 답변 사과…사명 다할 것" 사퇴론 일축

    [앵커] 명수 대법원장이 오늘(19일) "부주의한 답변에 사과한다"라는 공식 입장을 냈지만, 사퇴할 의사 없고 정치적 고려도 없었다는 그런 해명도 동시에 내놨습니다. 이런 가운데 법무부와의 ... 정리했습니다. [기자] 임성근 부장판사와의 녹취록 공개 후 '거짓 해명' 비판을 받아온 명수 대법원장이 보름 만에 침묵을 깼습니다. 일반 국민들은 볼 수 없는 법원 내부 게시판인 코트넷에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요양병원 남편 못 만나 애타···AZ백신이라도 맞게 해달라"

    "요양병원 남편 못 만나 애타···AZ백신이라도 맞게 해달라" 유료

    #모(74)씨는 지난해 대전의 한 요양병원에 입원했다. 40대 후반 뇌졸중으로 쓰러진 뒤 부인 정모(70)씨가 집에서 돌봤지만, 정씨마저 건강 상태가 나빠지면서 요양병원 신세를 지게 ... 의견을, 10일 식약처는 “의사가 판단하라”고 부정적 의견을, 15일 질병청은 보류를 확정했다. 보름간 국민은 헷갈렸다. 질병청 관계자는 “식약처가 허가사항에 AZ백신의 65세 접종을 '의사가 ...
  • "요양병원 남편 못 만나 애타···AZ백신이라도 맞게 해달라"

    "요양병원 남편 못 만나 애타···AZ백신이라도 맞게 해달라" 유료

    #모(74)씨는 지난해 대전의 한 요양병원에 입원했다. 40대 후반 뇌졸중으로 쓰러진 뒤 부인 정모(70)씨가 집에서 돌봤지만, 정씨마저 건강 상태가 나빠지면서 요양병원 신세를 지게 ... 의견을, 10일 식약처는 “의사가 판단하라”고 부정적 의견을, 15일 질병청은 보류를 확정했다. 보름간 국민은 헷갈렸다. 질병청 관계자는 “식약처가 허가사항에 AZ백신의 65세 접종을 '의사가 ...
  • '왕따 전쟁' 김보름·노선영, 법정서도 폭로전

    '왕따 전쟁' 김보름·노선영, 법정서도 폭로전 유료

    ... 2018 평창 겨울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팀 추월에서 '왕따 논란'에 휩싸였던 국가대표 김보름(강원도청)이 노선영(은퇴)을 상대로 2억원의 손해배상청구 소송을 냈다. 지난해 11월 접수된 ... 진행하는 것인지도 의문"이라고 맞서고 있다. 3년 동안 풀리지 않은 두 사람의 갈등은 법정에서 더욱 깊어질 것으로 보인다. 희선 기자 kim.heeseon@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