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만복

통합 검색 결과

인물

김만복
(金萬福 / Kim,Man-Bok)
출생년도 1946년
직업 교육인
소속기관 [現] 한국골프대학 총장대리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 [인사]국세청

    ... ▲홍성세무서 세원관리과장 최일암 ▲홍성세무서 납세자보호담당관 임경미 ▲서산세무서 운영지원과장 김영걸 ▲서산세무서 납세자보호담당관 최찬배 ▲천안세무서 개인납세2과장 선의현 ▲천안세무서 법인납세과장 김만복 ▲천안세무서 조사과장 김원희 ▲천안세무서 납세자보호담당관 황명희 ▲아산세무서 운영지원과장 오원화 ▲아산세무서 조사과장 박연희 ◇복수직서기관 전보 ▲서광주세무서 광산지서장 이종학 ◇행정사무관 ...
  • 정의용 배석, 비핵화 집중하는 트럼프 염두

    정의용 배석, 비핵화 집중하는 트럼프 염두

    ... 2000년엔 김대중 대통령 곁에 임동원 대통령 특보와 황원탁 청와대 안보수석, 이기호 청와대 경제수석이 배석했다. 2007년 노무현 대통령 옆엔 권오규 경제부총리와 이재정 통일부 장관, 김만복 국정원장이 배석했다. 북한에선 2000년과 2007년 모두 김정일 국방위원장 곁에 김양건 통일전선부장이 혼자 배석했다. 김양건 부장은 2015년 12월 원인이 불분명한 교통사고로 사망했다. 이번엔 ...
  • [남정호의 시시각각] 트럼프가 비핵화에 급하다고?

    [남정호의 시시각각] 트럼프가 비핵화에 급하다고?

    ... 진도를 내는 게 목표”라며 “올해 종전선언이 이루어지면 좋을 것”이라고 했다. 현 정권이 밀어붙이고 있지만, 종전선언 문제는 사실 노무현 정권 때인 2007년 이미 정리된 사안이다. 당시 김만복 국정원장과 백종천 청와대 안보실장은 종전선언부터 하고 이후에 핵 폐기에 들어가면 된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송민순 외교부 장관은 기를 쓰고 막았다. 핵 폐기를 먼저 해야지 종전선언부터 하자는 건 ...
  • AK플라자, NSC형 쇼핑몰 'AK& 홍대' 오픈

    AK플라자, NSC형 쇼핑몰 'AK& 홍대' 오픈

    ... 정하고, 이들이 선호하는 뷰티, 패션, 라이프스타일, F&B 등 4가지 카테고리의 테넌트 총 52개를 전략적으로 배치했다. 특히 1층에는 총 8개 테넌트 중 절반에 해당하는 4개 테넌트(제주김만복, 르타오, 젤라띠젤라띠, 퍼블리크)를 모두 F&B로 채웠고, 24시간 운영되는 편의점도 입점했다. '연트럴파크'라 불리는 '경의선숲길' 길목 중간에 위치한 쇼핑몰 특성상 나들이객이 머물다 갈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Cart before the horse 유료

    ... 만큼 진도를 내는 게 목표"라며 "올해 종전선언이 이루어지면 좋을 것"이라고 했다. 현 정권이 밀어붙이고 있지만, 종전선언 문제는 사실 노무현 정권 때인 2007년 이미 정리된 사안이다. 당시 김만복 국정원장과 백종천 청와대 안보실장은 종전선언부터 하고 이후에 핵 폐기에 들어가면 된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송민순 외교부 장관은 기를 쓰고 막았다. 핵 폐기를 먼저 해야지 종전선언부터 하자는 건 ...
  • 정의용 배석, 비핵화 집중하는 트럼프 염두

    정의용 배석, 비핵화 집중하는 트럼프 염두 유료

    ... 2000년엔 김대중 대통령 곁에 임동원 대통령 특보와 황원탁 청와대 안보수석, 이기호 청와대 경제수석이 배석했다. 2007년 노무현 대통령 옆엔 권오규 경제부총리와 이재정 통일부 장관, 김만복 국정원장이 배석했다. 북한에선 2000년과 2007년 모두 김정일 국방위원장 곁에 김양건 통일전선부장이 혼자 배석했다. 김양건 부장은 2015년 12월 원인이 불분명한 교통사고로 사망했다. 이번엔 ...
  • [남정호의 시시각각] 트럼프가 비핵화에 급하다고?

    [남정호의 시시각각] 트럼프가 비핵화에 급하다고? 유료

    ... 진도를 내는 게 목표”라며 “올해 종전선언이 이루어지면 좋을 것”이라고 했다. 현 정권이 밀어붙이고 있지만, 종전선언 문제는 사실 노무현 정권 때인 2007년 이미 정리된 사안이다. 당시 김만복 국정원장과 백종천 청와대 안보실장은 종전선언부터 하고 이후에 핵 폐기에 들어가면 된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송민순 외교부 장관은 기를 쓰고 막았다. 핵 폐기를 먼저 해야지 종전선언부터 하자는 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