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금통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번 돈으로 이자도 못 내는 기업, 연말 5곳 중 1곳으로 는다

    번 돈으로 이자도 못 내는 기업, 연말 5곳 중 1곳으로 는다 유료

    ... 정규일 한은 부총재보는 “코로나19에 대응하는 과정에서 경제 주체의 부채가 많이 늘었다”며 “금융과 실물의 괴리 우려 등 잠재적인 리스크는 다소 커졌다”고 말했다. 한계기업 이날 금통위는 몇 가지 위험요소를 함께 논의했다. 특히 한계기업의 증가세가 뚜렷했다. 기업의 채무 상환 능력을 보여주는 지표인 이자보상배율이 3년 연속으로 1을 밑도는 곳이다. 영업이익으로 이자도 ...
  • 번 돈으로 이자도 못 내는 기업, 연말 5곳 중 1곳으로 는다

    번 돈으로 이자도 못 내는 기업, 연말 5곳 중 1곳으로 는다 유료

    ... 정규일 한은 부총재보는 “코로나19에 대응하는 과정에서 경제 주체의 부채가 많이 늘었다”며 “금융과 실물의 괴리 우려 등 잠재적인 리스크는 다소 커졌다”고 말했다. 한계기업 이날 금통위는 몇 가지 위험요소를 함께 논의했다. 특히 한계기업의 증가세가 뚜렷했다. 기업의 채무 상환 능력을 보여주는 지표인 이자보상배율이 3년 연속으로 1을 밑도는 곳이다. 영업이익으로 이자도 ...
  • “올해 -0.2% 성장 힘들 듯” 이주열 방어선 후퇴

    “올해 -0.2% 성장 힘들 듯” 이주열 방어선 후퇴 유료

    ... 감소세가 이어지는 등 고용이 계속 부진했다”며 “앞으로 설비투자와 건설투자가 완만한 개선 흐름을 나타내겠지만 소비와 수출 회복이 당초 전망보다 다소 더딜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주열 한은 총재는 금통위 직후 기자간담회에서 “다만 지난 5월에 가장 나쁜 시나리오로 제시한 -1.8%까지 (성장률이) 하락하진 않으리란 기대를 갖고 있다”고 말했다. 한은은 오는 23일 지난 2분기 성장률(속보치)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