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글로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미 정부 급할 때마다 SOS…위기 관리 탁월 '월가 해결사'

    미 정부 급할 때마다 SOS…위기 관리 탁월 '월가 해결사' 유료

    ... 책임지게 된다. 핑크는 이렇듯 '월가의 해결사'로 통한다. 위기 때마다 민간 금융회사는 물론 미국 정부까지 그에게 자문을 구하고 종종 실질적인 관여를 요청한다. 특히 지난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때는 미국 정부의 '월가 구출 작전'에 깊숙이 개입했다. 베어스턴스와 보험사 AIG 등 정부 구제 금융을 받은 회사들이 연준에 넘긴 부실 자산에다 공적 자금이 투입된 모기지 업체 ...
  • 미국인 절반 “백신 안 맞겠다”…WHO “기피하면 인류 위협”

    미국인 절반 “백신 안 맞겠다”…WHO “기피하면 인류 위협” 유료

    ... 생산·유통, 철저한 검증을 거친 승인 등에 힘써야 한다”고 말했다. 일각에선 차제에 세계 보건·의약계의 자정 노력이 더해져야 한다고도 강조한다. 익명을 원한 서울의 한 대형병원 교수는 “글로벌 컨트롤타워인 WHO가 늑장 대처로 코로나19 사태를 키웠다는 지적이 많다”며 “백신 반대 운동에 대한 비판에 앞서 그들이 왜 반대하는지를 고민하고, 어떻게 신뢰를 회복할 건지 자아성찰이 필요한 ...
  • 스타성보다 경력 최우선…'오바마 사단'이 돌아왔다

    스타성보다 경력 최우선…'오바마 사단'이 돌아왔다 유료

    ━ [최익재의 글로벌 이슈 되짚기] 바이든 내각 인선 원칙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의 첫 내각이 모습을 드러내고 있다. 현재까지 진행된 인선 작업을 보면 바이든 행정부는 트럼프 정부와는 확연히 다를 것으로 전망된다. 바이든 당선인이 선호하는 인선 기준이 트럼프 대통령의 기준과 크게 다르기 때문이다. 미 AP통신 등 현지 언론과 싱크탱크들의 분석에 따르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