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권희동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나성범의 우익수 복귀…NC 가져오는 긍정 효과

    나성범의 우익수 복귀…NC 가져오는 긍정 효과 유료

    ... 출전했다. 시즌 초반 수술 여파로 지명타자로 나서다가 후반기에 우익수 출전이 늘었다. 그 외 양의지(92타석)와 이명기(55타석) 모창민(50타석) 등이 지명타자로 나섰고, 가끔 박석민(16타석) 권희동(12타석) 강진성(9타석) 등이 수비하지 않고 타석만 소화했다. 이동욱 NC 감독도 "지난해엔 다른 선수에게 휴식을 주려면 그 선수를 지명타자 자리에 넣고 나성범은 아예 경기에서 빼야 했다"라고 ...
  • LG 유니폼 입은 함덕주는 색다르고 새롭다

    LG 유니폼 입은 함덕주는 색다르고 새롭다 유료

    ... 첫 경기, 그것도 선발 투수로 준비하다 중간 계투로 나선 데다 경기 상황도 1-1 동점 접전 중에 이뤄졌다. 모든 게 낯설고 부담스러울 법했다. 마운드에 오르자마자 그는 애런 알테어-권희동-박석민까지 연속 세 타자를 모두 삼진 처리하며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그러자 7회 초 김현수가 2-1로 앞서가는 적시타를 뽑았다. 그는 "색다른 스타트여서 새롭게 시작하는 느낌이다"라며 ...
  • 우승 후보 맞대결…'김현수 결승타+함덕주 첫 승' LG가 NC에 웃었다

    우승 후보 맞대결…'김현수 결승타+함덕주 첫 승' LG가 NC에 웃었다 유료

    ... 영입된 함덕주가 실전 감각 차원에서 두 번째 투수로 나선 LG가 이겼다. LG는 6회 안타와 투수 보크로 만든 무사 2루에서 득점에 실패했다. 하지만 6회 등판한 함덕주가 애런 알테어와 권희동, 박석민까지 세 타자 모두 삼진 처리하며 분위기를 갖고 왔다. 7회 초, 선두 타자 홍창기의 안타 이후 로베르토 라모스의 볼넷으로 만든 찬스에서 김현수가 1타점 결승 적시타를 쳤다. 이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