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권혁주의 시선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권혁주의 시선] 어떤 사람들은 더 먼저다

    [권혁주의 시선] 어떤 사람들은 더 먼저다 유료

    권혁주 논설위원 숙이는 듯하더니 고개를 번쩍 들었다. 정부의 일자리 자화자찬 얘기다.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이 기자 간담회에서 “국민이 체감할 만큼 노력이 이뤄지지 않은 것은 일자리 아니었을까”라고 한 게 지난 10일이다. 그러고 단 사흘 만에 분위기가 바뀌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등은 “고용의 양과 질이 개선되고 있다”는 발언을 줄줄이 쏟아냈다. “10월 ...
  • [권혁주의 시선] 스러졌던 자율주행차의 꿈

    [권혁주의 시선] 스러졌던 자율주행차의 꿈 유료

    권혁주 논설위원 7, 8평쯤이나 될까. 작은 상점으로 쓰였을 법한 공간은 컴퓨터와 모니터 몇 대, 그리고 각종 전자부품으로 가득 찼다. 납땜인두까지 놓여 있는 것이 얼핏 전파상을 연상케 했다. 경기 용인시 풍덕천동의 어느 사무실 풍경이다. 한민홍(77) 전 고려대 산업공학과 교수가 은퇴한 뒤 개인 연구를 하는 곳이다. 한 교수는 국내 자율주행차 분야 선구자다. ...
  • [권혁주의 시선] 10월이 두렵다

    [권혁주의 시선] 10월이 두렵다 유료

    권혁주 논설위원 지난 4월은 잔인했다. 참담한 성적표가 날아들었다. 1분기 경제성장률 -0.4%(전 분기 대비). 주요국 가운데 거의 꼴찌였다. 곳곳에서 한숨이 터졌다. 사실 1분기 성장률은 굉장히 주목받은 발표였다. 장하성 전 청와대 정책실장(발표 당시는 주중국 대사)의 발언 때문이었다. 2018년 그는 “연말까지는 소득주도 성장의 가시적 성과가 나타날 것”이라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