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전영기의 시시각각] 이권 챙기려 주권 파는 사람들

    [전영기의 시시각각] 이권 챙기려 주권 파는 사람들 유료

    전영기 중앙일보 칼럼니스트 국회에 법에도 없고 정치 관례에도 없는 '4+1'이라는 해괴한 물체가 돌아다니고 있다. 정의당(대표 심상정)+바른미래당(당권파·대표 손학규)+민주평화당(대표 ... 다루는 일이기에 예산안의 심의, 처리는 특별히 국민의 의사를 두루 반영해야 한다는 취지로 예산결산특별위원회라는 법적 기구를 두었다. 똑같은 이유로 20석 이상의 의석을 가진 여야 교섭단체 대표들만 ...
  • 지역구 예산 101억 챙긴 김재원 “난 요구 안했다”…실제론 100% 본인 요청 사업

    지역구 예산 101억 챙긴 김재원 “난 요구 안했다”…실제론 100% 본인 요청 사업 유료

    ... 제가 반대했던 예산을 잔뜩 올려놓고는 마치 제가 요구한 예산처럼 (정부가) 언론플레이를 했다.”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장이자 자유한국당 정책위의장인 김재원 의원이 12일 라디오 인터뷰에서 한 주장이다. 2020년도 예산안이 10일 한국당만 뺀 채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지만, 정작 김 의원은 지역구 예산 증액으로 실속을 챙겼다는 비판이 나오자 이를 반박한 ...
  • 김재원 101억, 전해철 52억, 정동영 30억…지역구 예산 챙긴 여야 실세들 유료

    ... 여권은 당정 논의 과정에서 반영한다. 정부안에 대충 들어 있다는 의미다. 이에 비해 야권은 국회 논의 과정에서 주로 반영한다. 정부안과 본회의 통과안을 비교하면 야권 실세들의 증액 또는 신설분이 ... 관련기사 512조 사상 최대 예산, 최악 졸속심사로 통과했다 '실속 있게' 늘린 건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예결위) 민주당 간사인 전해철 의원(안산 상록갑)이다. 2015년의 제3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