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국제 동물보호단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강찬수의 에코사이언스] 지난해 희생된 고래 1960마리…혼획 줄이기 서둘러야

    [강찬수의 에코사이언스] 지난해 희생된 고래 1960마리…혼획 줄이기 서둘러야 유료

    ... 울진해양경찰서 관계자는 “바다에 설치하거나 던져놓은 그물·로프에 걸려 죽은 고래, 즉 혼획된 고래는 보호종이 아니면 해양경찰에서 작살 사용 등 불법 포획 여부에 대한 조사를 거쳐 경매에 부치고, 고래 ... 혼획 방지에 힘쓸 필요가 있느냐”고 말한다. 이런 분위기 탓인지 해양수산부나 해경, 지방자치단체도 방치해왔다. 환경·동물보호단체에서는 외국보다 한국의 혼획 건수가 지나치게 많다는 점을 지적한다. ...
  • [박정배의 시사음식] 야생의 맛과 신종 코로나

    [박정배의 시사음식] 야생의 맛과 신종 코로나 유료

    ... 코로나바이러스 공포가 세계를 배회하고 있다. 사스와 메르스·에볼라 같은 바이러스 전염병은 동물에서 비롯했다. 그 중심에 '질병원의 저장고' 박쥐가 있다. 포유류 박쥐는 인간에게 직접 바이러스를 ... 없어졌다. 하지만 야생동물은 다르다. 새로운 바이러스가 끊임없이 변종을 만든다. 세계자연보호기금 (WWF) 같은 국제단체는 지속해서 야생동물의 식용 금지를 중국에 권고해왔다. 중국인이 ...
  • [채인택의 글로벌 줌업] “바이러스 퍼뜨리려고 왔냐” 아시아인 기피로 번진 코로나

    [채인택의 글로벌 줌업] “바이러스 퍼뜨리려고 왔냐” 아시아인 기피로 번진 코로나 유료

    중국에서 발생해 전 세계로 퍼지고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가 국제사회에서 외국인 혐오와 아시아인 차별이라는 예기치 못한 상황으로 이어지고 있다. 유럽·캐나다 등에서 중국인은 물론 ... 못하게 해달라는 인터넷 청원을 시작해 9000명 이상의 서명을 받았다. 한 청원 서명자는 “야생동물을 먹고 주변을 감염시키는 일을 중단하라”며 “너 자신을 스스로 검역하든지 네 나라로 돌아가라”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