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국정원 수사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법무부장관 승인받고 수사하라는 청와대의 오만 유료

    윤석열 검찰총장이 '강골 검사'의 이미지를 갖게 된 것은 박근혜 정부 때 국정원 댓글사건 수사를 밀어붙이면서다. 당시 검찰 출신의 황교안 법무부 장관은 수사팀의 태도가 만족스럽지 않았지만, ... 독립성과 정치적 중립성을 감안해 간여를 자제하는 모습을 보였다. 국무위원인 법무부 장관이 수사에 참견할 경우 정권의 정치적 이해관계에 따라 사건이 불공정하게 처리되고 있다는 오해를 살 수 ...
  • 추미애, 박 정권과 뭐 다른가…'국정원 댓글' 꺼낸 윤석열 유료

    '윤석열 총장은 2013년 국정원 사건 수사팀장의 직무배제를 당하고 수사지휘에서 손을 뗄 수밖에 없었음.' 9일 대검찰청이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채널A 기자 강요미수 의혹' 사건 ... 현 상황이 그때에 이은 두 번째 '직무배제'인 셈이다. 추 장관은 즉각 맞받았다. 그는 “국정원 사건 수사팀장 당시에 총장이 느꼈던 심정이 현재 이 사건 수사팀이 느끼는 심정과 다르지 않다고 ...
  • [사설] 추미애 뜻대로 봉합된 검찰-법무부 갈등, 나쁜 선례 되나 유료

    ...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수사 지휘를 사실상 수용했다. 이로써 채널A 기자의 강요미수 사건을 둘러싼 법무부와 검찰의 갈등은 일단 봉합됐다. 하지만 수사지휘권 발동부터 수용까지 일련의 과정은 윤 총장이 2013년 국정원 댓글 공작 사건 수사에서 수사팀장을 맡았다가 배제됐던 것과 유사해 우려를 금할 수 없다. 대검은 수용 이유에 대해 '장관의 수사지휘권은 발동하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