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국민의힘 전당대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야당발 세대교체 바람, 4·7 선거서 자신감 얻은 2030 작품

    야당발 세대교체 바람, 4·7 선거서 자신감 얻은 2030 작품 유료

    “56세에 최고위원이 됐는데 당의 원로가 된 것 같다.” 이준석(36) 국민의힘 신임 대표와 함께 지도부 일원이 된 김재원 신임 최고위원이 확 젊어진 보수 대표 얼굴을 대하며 전한 당선 소감이다. 6·11 국민의힘 전당대회에서 뽑힌 6명의 지도부 중 이 대표를 비롯해 배현진(38)·김용태(31) 최고위원 등 3명을 배출한 30대 바람이 거세다. 야당 당대표 ...
  • 재·보선 직후엔 '초선 5적' 몰더니…여당 “우리도 청년 정치인 나서야” 유료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의 등장으로 다른 청년 정치인도 꿈틀거리고 있다. 특히 경쟁 상대인 더불어민주당이 크게 자극받은 모습이다. 이동학(39) 청년최고위원은 11일 페이스북에 “이제 ... 반성하지 않고 있는 민주당 선배 정치인 행태를 어떻게 생각하나”라고 직격했다. 김 최고위원은 “국민이 바라는 청년 정치는 586 정치인들의 앵무새처럼 그들을 대변하기만 하는 게 아니라 국민을 ...
  • [사설] 36세 이준석 당 대표 탄생, 혁신 경쟁이 시작됐다

    [사설] 36세 이준석 당 대표 탄생, 혁신 경쟁이 시작됐다 유료

    이준석 국민의힘 신임 대표가 11일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당사에서 열린 전당대회에서 당선 확정 후 당기를 흔들고 있다. [뉴스1] 이제 국민의힘 대표는 36세의 이준석이다. 어제 당 대표 경선에서 이 대표는 일반 국민 여론조사와 당원투표 결과를 합쳐 9만3392표(전체 대비 43.8%)를 얻어 1위를 차지했다. 2위 나경원 후보(7만9151표, 37.1%)와의 ...